넥센타이어 CVC 자회사 Next Century Ventures, 미국 UAM 스타트업에 투자
상태바
넥센타이어 CVC 자회사 Next Century Ventures, 미국 UAM 스타트업에 투자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1.12.24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센타이어 CVC 자회사 NEXT CENTURY VENTURES가 미국 UAM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넥센타이어 CVC 자회사 NEXT CENTURY VENTURES가 미국 UAM 스타트업에 투자했다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의 실리콘밸리 벤처캐피탈 자회사 Next Century Ventures가 국내 타이어 업계 최초로 미국 도심항공교통(UAM, Urban Air Mobility) 스타트업 ANRA Technologies에 투자하며 미래 모빌리티 사업 발굴에 박차를 가한다고 20일 밝혔다.

Next Century Ventures는 △MaaS (Mobility as a Service) △친환경차 △자율주행 등 모빌리티 분야의 혁신적 신기술을 발굴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으며, 첫 투자로 UAM 영역을 선택했다.

UAM은 지상 교통의 한계를 넘어 도심 환경에서의 사람과 화물의 이동 및 운송을 항공의 영역으로 가져간 최첨단 교통체계로서, 드론 택시·에어 택시 등을 활용해 도로 혼잡 문제를 해결하는 수단이자 미래 모빌리티 신사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아울러 기존 육상교통체계인 버스·철도·항만 등과 연계해 환승 시간이 최소화된 연계 교통(seamless) 서비스 중 하나로 확장된다.

ANRA Technologies는 UAM 영역 중 무인 비행장치 교통관리체계 시스템(UTM, Uncrewed aircraft system Traffic Management) 기술을 개발하는 스타트업이다. UTM은 미래 모빌리티 수단인 도심항공교통의 교통 관제탑(Control Tower) 역할을 하는 UAM 분야의 필수 기술이라 할 수 있다.

ANRA Technologies는 미국에 본사를 두고 NASA(미 항공 우주국) 및 FAA(연방 항공국)와 UTM 프로젝트를 진행해 오고 있으며, EU에서도 EASA(유럽항공안전청) 프로젝트에 참여하며 그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NASA와 EASA에 모두 상용 서비스를 제공하는 세계에서 유일한 UAM 영공 솔루션 업체이기도 하다.

또한 아시아권에서도 인도의 ‘배달의 민족’이라 불리는 Swiggy와 사업적 파트너십을 체결하며, ‘빅 마켓’들을 중심으로 사업을 확장해 가고 있다.

넥센타이어는 넥센과 공통 투자로 올해 3월 국내 타이어 업계 최초로 실리콘밸리에 벤처캐피탈 자회사인 Next Century Ventures를 설립했으며 ‘Next Century Ventures’가 미국 현지의 유망 UAM 업체를 발굴함에 따라 또 한 번 업계 최초의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Next Century Ventures는 모빌리티 분야의 판을 바꿀 수 있는 혁신적인 기술과 사업에 주목하고 있다며, 동시에 인류의 삶에 긍정적인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선한 기술력을 발굴해야 한다는 사회적 책임감을 느끼고 우리 미래의 일상생활을 그리며 새로운 기술을 지속해서 찾아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캠코, 국민 눈높이에 맞도록 ‘내부 규제 개선’ 추진
  • 2022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NEW 시즌, 새로운 캐스트로 개막!
  •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압도적인 캐스팅 공개!
  • 개봉일 압도적인 전체 예매율 1위!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 인사 단행
  • 캠코, 1,042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