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비2 : 정상회담’ 아빠, 남편, 국가수반을 오가는 ‘대한민국 대통령’의 24시간 공개
상태바
‘강철비2 : 정상회담’ 아빠, 남편, 국가수반을 오가는 ‘대한민국 대통령’의 24시간 공개
  • 조동현 기자
  • 승인 2020.07.07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극한 직업?! 24시간이 부족한 ‘대한민국 대통령’의 하루 일과!
- 평범한 가장의 모습부터 국가 최고 지도자의 모습까지를 몰래 엿보는 ‘대한민국 대통령’의 하루!

[내외신문 =조동현 기자] 남북미 정상회담 중에 북의 쿠데타로 세 정상이 북의 핵잠수함에 납치된 후 벌어지는 전쟁 직전의 위기 상황을 그리는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 속에서 대한민국 대통령의 하루를 담아낸 정우성의 24시 스틸을 공개했다.

'강철비: 정상회담' 메인 포스터
'강철비: 정상회담' 메인 포스터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강철비2: 정상회담>에서 정우성이 대한민국 대통령으로 바쁜 하루를 보내는 모습부터 남,,미 정상회담장에서 쿠데타로 인해 납치를 당하는 모습까지 평범하고 인간적인 모습과 다이내믹함을 오가는 대통령의 일과를 담아냈다.

'강철비: 정상회담' 정우성의 24시 스틸
'강철비: 정상회담' 정우성의 24시 스틸

늦은 밤 아내와 소탈하게 술을 주고받으며 자신의 고민을 이야기하거나 아침 식사 도중 구두를 닦아 놓은 딸에게 용돈을 뺏기다시피 하는 모습은 대통령이기 이전에 평범한 가장의 모습으로 친근함을 자아낸다.

관저를 나와 집무실이 있는 청와대로 출근한 뒤, ‘대한민국 대통령의 첫 번째 일과는 참모들과 오전 회의를 하는 것이다. ,,미 평화 협정을 앞두고, 북한과 미국의 양보 없는 신경전에도 불구하고 침착하게 요구 조건을 조율해 나가는 대한민국 대통령의 모습에서는 평화체제를 구축하기 위한 곧은 의지가 엿보인다.

회의가 끝난 뒤엔, 청와대 참모들과 근처 식당에 들러 점심 식사를 한다.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냉철한 카리스마로 회의를 이끌어 갔다면, 식사를 하는 중에는 참모들과 서슴없이 어울릴 줄 아는 인간적인 매력도 엿볼 수 있다. 우여곡절 속에서 마침내 남,,미 평화협정을 이루기 위해 북한 원산으로 향하는 대한민국 대통령’. 그러나 그의 오후 시간은 양 극단인 북 위원장’(유연석)미국 대통령’(앵거스 맥페이든)의 좁혀지지 않는 이견을 설득하기 위해 동분서주하는 모습으로 청와대에서 집무를 집행할 때보다 한층 더한 고민을 던진다. 이때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정우성의 표정은 분단의 당사국이지만 평화체제의 결정권을 갖지 못한 무력감을 사실감 있게 표현해 냈을 뿐만 아니라, 남북문제를 바라보는 우리의 표정을 대변해 공감을 이끌어 낸다.

마지막으로 평화협정 중 발생한 쿠데타로 인해 북 핵잠수함에 갇히게 되었을 때도 침착함을 잃지 않는 정우성의 모습은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냉전의 섬이 된 한반도를 위협하는 전쟁의 위기를 막기 위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누구에게나 똑같이 주어진 24시간이지만 대한민국 대통령의 시간은 인간적인 얼굴과 공식적인 표정 사이로 극한 직업이란 말이 절로 떠오르게 다이내믹하게 흐른다.

지구상에서 유일하게 냉전이 지속 중인 분단국가인 남과 북, 그리고 한반도를 둘러싼 강대국들 사이 실제로 일어날 수도 있을 위기 상황을 정우성, 곽도원, 유연석, 앵거스 맥페이든. 개성과 연기력을 겸비한 네 배우의 공존과 대결을 통해 실감 나게 그려낼 <강철비2: 정상회담>729일 개봉해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