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변화

메인사진

핵발전소는 기후위기 대안이 될 수 없다!!
윤석열 당선인은 기후위기 가속화를 멈춰라-대학생기후행동 금요행동 선포 기자회견 -문재인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의 실패는, 과도한 생산과 소비를 유지하기 위한 GDP 중심 경제 성장과 탄소배출의 주범인 대기업 중심 정책 기조를 유지했기 때문
 윤석열 당선인의 모든 행보는 기후위기를 역행하고 있습니다. 지난 4월 12일 대통령직인수위원회(이하 인수위)는 실현할 수 있는 탄소중립을 위한 정책방 향에 관한 브리핑’을 했습 ... / 대학생기후행동
기후변화

메인사진

사막에도 때로는 홍수가 난다.
북미 대륙에서 가장 건조하고 더운 데스밸리, 이달 초 ‘사막 홍수’가 휩쓸어 아라비아반도 ‘걸프’ 국가들도 어쩌다가 ‘사막 홍수’에 도시 기능 마비 ‘중국 대륙의 젖줄’ 양쯔강은 관측 이래 157년 만에 최저수위 기록
올여름 세계적 기상 이변의 대표 현상으로는 아마도 ‘중국 대륙의 젖줄’ 양쯔강(長江 창장) 유역을 불가마처럼 데워버린 ‘157년 만의 최악 가뭄’과 아라비아반도와 북미 대륙의 ... / 김시월 대기자
기후변화

메인사진

파키스탄의 역사적 대홍수와 지구온난화
이번 여름 대홍수로 국토의 3분의 1, 한반도 넓이만큼 흙탕물 속으로 휩쓸려
지구온난화 폭염에 따른 빙하 해빙과 ‘괴물 몬순’이 몰고 온 폭우가 겹쳐 발생
히말라야-카라코람-힌두쿠시 산맥에 인도양 남서계절풍의 수증기 충돌로 폭우
[내외신문/김시월 대기자]황하, 메소포타미아, 이집트 문명과 함께 인류 4대 문명의 발상지 가운데 하나인 인더스강 문명의 발상지 인더스강 유역이 성경 속 ‘노아의 홍수’를 방불 ... / 김시월 대기자
기후변화

메인사진

동영상 아이콘[환경과미래] 앨고어 부통령의 두가지 시선.....정치인  환경운동가?
-앨고어 부통령의 '불편한 진실' 다큐멘터리의 작은울림(아카데미상 수상/노벨평화상수상)은 그동안 사실이지만 불편한 진실(기후변화)에 대한 세계인의 관심을 끌게 한 사건이 되고 그래서 환경운동가 엘고어라는 닉네임을 얻게된다 -노벨평화상으로 받은 상금 150만 달러 중 자신의 몫을 비정부기구인 '기후보호동맹'에 기부
사진/환경부 홈페이지 캡쳐지난 2021년 6월 23일 '기후위기의 시대-생존 가능한 지구로 가는 길'을 주제로 열린 에 앨 고어 전 미국 부통령과 미래학자 제러미 리프킨은 비대면으로 참 ... / 전태수 기자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