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삼성SDS-기업은행과 수출중소기업을 위한 상생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기보, 삼성SDS-기업은행과 수출중소기업을 위한 상생 업무협약 체결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2.01.21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출중소기업의 금융비용 경감을 통한 혁신성장 지원
기술보증기금 본사 전경(사진=기보제공)
기술보증기금 본사 전경(사진=기보제공)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기술보증기금(이사장 김종호)은 삼성SDS(대표이사 황성우), 중소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과  대·중소기업 상생을 통한 수출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수출중소기업 상생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20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포스트코로나 시대 글로벌 교역 확대에 대비하고,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을 실천하기 위하여 기보와 삼성SDS, 기업은행이 협업하여 수출중소기업에 대한 금융지원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보는 삼성SDS의 보증료지원금 2.25억 원을 바탕으로 삼성SDS 수출 물류 플랫폼 Cello Square 이용고객 중 추천되는 수출중소기업에 ▲보증비율 상향(85%→90% 이상) ▲보증료 감면(최대 0.3%p) ▲보증료지원(1.0%p, 1년) 등의 혜택이 포함된 총 225억 원 규모의 우대보증을 지원하게 된다. 기업은행은 해당 보증부대출을 전담으로 취급하며 대출고객에 우대금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기보는 완성차 대기업, 정부 및 지자체와의 업무협약을 통한 자동차부품기업 대상 자동차산업 상생협약보증, 항공우주 및 건설기계 대기업과의 업무협약을 통한 협력사 등 추천기업 대상 기간산업 상생협약보증 등 다양한 보증제도를 통해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문화 확산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김종호 기보 이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제환경 속에서도 대기업과 중소기업간 상생의 온기를 이어가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기보는 적극적인 금융지원을 통해 수출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고, 수출의존도가 높은 우리나라 경제의 코로나19 피해 극복과 재도약을 앞장서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레이싱모델 이지은, 마스크로 감출수 없는 외모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