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의반란 3화] 하남시 코스트코로 보여진 말뿐인 전통시장 살리기.. 이면에는 "대형로펌과 영혼없는 공무원이 있었다"
상태바
[을의반란 3화] 하남시 코스트코로 보여진 말뿐인 전통시장 살리기.. 이면에는 "대형로펌과 영혼없는 공무원이 있었다"
  • 전태수 기자
  • 승인 2020.01.12 2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와 광주시의 단순비교를 해봐도 같은 인구 30만정도 되는데 광주시는 대형마트 1개 존재

1개마트만 존재해도 광주 대표적 전통시장 경안시장의 폐업률은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런 반면 하남시는 인구는 광주시 보다 조금 더 적다고 하는데 대형마트 5개와 하나로클럽까지 들어오기 전 이라는데 이런일이 일어나기 까지 상황에 대해 좀 더 탐사 취재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