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 아시아를 음미하다
상태바
한글날 아시아를 음미하다
  • 편집부
  • 승인 2013.10.08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최윤주기자] 인천국제교류재단(대표이사 전영우, 이하 재단)은 아시아의 다양한 문화와 언어를 체험할 수 있는 ‘한아름 축제’를 오는 9일 인천종합문화예술회관 야외광장에서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한아름 축제는 ‘한글날, 아시아를 음미하다’라는 테마로 한글을 비롯한 아시아 언어(▲동남아시아 미얀마어, 태국어 ▲남아시아 네팔어, 벵골어, 힌두어 ▲서아시아 아랍어 등), 민속놀이, 아시아경기대대회 종목 등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도록 운영된다.

행사를 준비한 청년서포터즈 권태현(20세)씨는 “많은 인천시민이 다양한 문화를 체험하고 이해할 기회가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글날 공휴일 재지정 기념으로 아시아 문화와 아시아경기대회에 대한 관심을 증진하기 위해 시행되는 이번 행사는 참가비·체험비 등 전액 무료로 진행돼 많은 시민의 참여가 기대된다.

청년서포터즈는 내년 인천아시아경기대회 개최지 인천과 참가국에 관심 있는 청년들로 구성되어, 글로벌 역량 함양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최호 평택시장 후보, 4년 동안 재산 5배 증가 해명하라”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유정복 후보, ‘이사오고 싶은 도시 동구’ 공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