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경,혈액 수급 비상...평택해경 긴급 헌혈 실시
상태바
평택해경,혈액 수급 비상...평택해경 긴급 헌혈 실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2.18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 혈액 공급 차질...헌혈 실시
▲ 사진 평택해양경찰서 경찰관들이 대한적십자사 경기 혈액원의 헌혈 버스에서 헌혈을 하고 있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평택해양경찰서(서장 김석진)는 코로나19 여파로 혈액 수급에 차질이 예상됨에 따라 218일 경찰서에서 긴급 헌혈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에 따르면,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나온 지난 달 20일부터 헌혈 참여가 줄어 개인 헌혈자 수가 2019년 같은 기간 보다 2만명 이상 감소했다.

이에 따라 우리나라 혈액 보유량이 적정량 5일분을 크게 밑도는 3일분 아래로 떨어질 수 있는 심각한 상황이다.

평택해양경찰서는 혈액 수급에 차질이 우려된다는 대한적십자사의 호소에 따라 218일 오전 10시부터 경찰서 직원과 의경대원을 대상으로 긴급 헌혈을 실시했다.

평택해양경찰서에서 실시된 긴급 헌혈에는 직원과 의경대원 등 30여명이 참여했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우리나라 혈액 수급에 차질이 우려된다는 소식을 듣고 긴급 헌혈을 실시했다앞으로도 혈액 공급 상황에 따라 헌혈 행사를 지속적으로 시행하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