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부산도서관 통합 웹서비스 '하나의 아이디로 이용'
상태바
부산시, 부산도서관 통합 웹서비스 '하나의 아이디로 이용'
  • 정주은
  • 승인 2019.04.18 1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합 플랫폼에서 상호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 및 개인맞춤형 서비스 제공

▲ 도서관리시스템 업무화면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18일 시청에서 ‘부산광역시 도서관 통합 웹서비스 플랫폼 1단계 구축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부산시는 지난해 7월부터 약 9개월간 작은 도서관을 포함한 공립 공공도서관 간 상호대차 서비스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

상호대차 서비스는 대출하고 싶은 책이 집 근처 도서관에 없을 때, 다른 도서관에 신청해 원하는 도서관에서 대출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부산시 공립 공공도서관 42개와 작은 도서관 80개의 도서와 회원 자료를 통합해 한 개의 회원증으로 부산시 모든 공립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공립 공공도서관과 작은 도서관 간 상호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 및 개인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기반이 마련됐다.

부산시 도서관 통합 웹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기존 도서관 회원은 5월 말까지 이용하는 도서관 홈페이지나 방문을 통해 통합회원 인증을 거쳐야 한다.

한편, 부산시는 현재 공공도서관 간 ‘타관 도서반납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영도구, 연제구, 사하구 등에서 지역 내 공공도서관과 작은 도서관 간 상호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이번 웹서비스 플랫폼 구축을 기반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올해 연말 구축되는 ‘부산시 도서관 포털 홈페이지’를 통해 도서 검색은 물론이고 도서관 문화행사 등도 한 곳에서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해 더욱 편리하게 도서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내년 상반기에 준공될 부산도서관 개관·운영에 대비하고, 부산시 공립 도서관 통합 웹서비스 기반을 마련해 도서관 간 상호 도서대출·반납서비스를 점차 확대하는 등 시민들의 편의를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것이다”고 전했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레이싱모델 이지은, 마스크로 감출수 없는 외모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