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설 명절 맞아 3.5조원 보증 공급
상태바
신보, 설 명절 맞아 3.5조원 보증 공급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2.01.25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대희 이사장, 설 명절 앞두고 중소기업 현장 방문해 애로사항 청취 및 적극적인 보증지원 약속

[내외신문/하상기 기자]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 이하‘신보’)은 설 명절 맞아 3.5조원 보증 공급한다고 25일 밝혔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기업 현장을 방문해 애로사항을 점검하고, 설 전후 예상되는 중소기업의 소요자금 증가에 대비해 설 명절기간 3.5조원의 보증을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코로나 연착륙 특례보증 등 코로나19 피해지원 제도를 활용해 심사절차를 간소화하고, 보증료 및 보증비율, 보증한도 등을 우대해 설 명절을 맞아 자금소요가 증가한 중소기업의 신속한 자금조달을 돕고,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한다는 방침이다.

윤대희 이사장은 25일 대구 달서구 성서공단에 위치한 식료품 제조기업 ㈜영풍을 방문해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영풍은 한식제품을 세계 80여개국에 수출해 전세계 K-푸드 유행을 선도하는 중기부 선정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신보는 지난해 수출기업 전용 특례보증을 통해 ㈜영풍의 수출 실적이 65%이상 성장하는데 힘을 보탰다. 

㈜영풍 조재곤 대표이사는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원재료 가격과 물류비용이 상승해 많은 중소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호소하며 신보가 중소기업의 위기극복을 위해 더 많은 역할을 해줄 것을 요청했고, 이에 윤대희 이사장은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지원제도 개선과 정책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윤대희 이사장은 “신용보증기금은 우리경제의 성장동력을 뒷받침하는 혁신성장 유망기업 등에 대한 다양한 지원 노력도 전개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이후 중소기업들이 경쟁력을 확보해 한국경제의 재도약을 이끌어나갈 수 있도록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레이싱모델 이지은, 마스크로 감출수 없는 외모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