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정박어선 침수되어 침몰 인명피해 없어
상태바
여수해경, 정박어선 침수되어 침몰 인명피해 없어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11.16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톤급 어선 정박중 선체 침수로 침몰, 해상크레인 이용 인양 중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는 여수 신월동 선착장에서 2톤급 어선이 정박중 침수되면서 침몰되어 인양중이다고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16일 오후 239분께 여수시 신월동 선착장에서 정박중인 2톤급 어선 A(연안복합, 여수선적, 승선원 없음)가 침수중이다며 신고 접수됐다.

해경은 인근 파출소와 구조대를 출동시켜 침수중인 A호 상태 확인결과 선미가 50%이상 침수가 진행되어 배수작업이 어려워 계류중인 다른 선박들을 긴급히 분리조치 하였다.

침수어선 A호는 사고주변 어선들 긴급조치 후 약 20여분만에 침몰되었으나 인명피해 및 해양오염은 발생하지 않았다.

해경은 소유주가 동원한 해상크레인을 이용하여 육상 양육을 시도하고 있으며, 인양완료시 까지 해양오염 여부를 수시로 확인할 예정이다.

사고어선 선장 진술에 의하면 선박 내 잠수펌프를 이용 배수작업 후 배출 호스를 해수면에서 제거하지 않고 자리는 비운사이 바닷물이 배출호스를 통해 선내로 들어왔을 것이라고 진술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선박 소유자 및 목격자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정박중 각종 장비 작업이나 동절기 선내 난방용품 사용시 해양종사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최호 평택시장 후보, 4년 동안 재산 5배 증가 해명하라”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