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선박 통풍구 식별 야광스티커 개발 무상 보급
상태바
태안해경, 선박 통풍구 식별 야광스티커 개발 무상 보급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1.07.22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박사고 해양오염 방제 필수 초동조치인 ‘통풍구 차단’, 야간 및 수중환경에서도 식별 가능해 신속성 기대
▲사진 태안해경에서 제작 보급한 선박 통풍구(air vent) 식별 야광 스티커를 부착한 어선 ©태안해양경찰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성창현)는 최근 선박사고에 따른 기름유출 차단, 해양오염 방지를 위한 적극행정 일환으로 선박 통풍구(air vent) 식별 야광 스티커 900장을 제작, 관내 모든 어선과 소형선박에 무상보급하고 있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태안해경에 따르면, 충돌전복, 침수침몰 등 해양사고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소형 선박의 2차 해양오염 사고를 막기 위해서는 유사시 기름 유출 통로가 되는 통풍구(air vent)의 신속한 차단 조치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그러나 긴박한 상황에서 특히, 야간이나 수중환경에서 통풍구(air vent)의 위치를 일일이 파악하기가 쉽지 않아 종종 2차 해양오염 사고로 이어지는 경우가 있어 왔다.

태안해경 관계자는 주야간 식별이 용이한 빛반사 특수재질의 야광스티커를 자체 개발해 무상보급함으로써 해양생태와 어업환경을 위협하는 기름유출 해양오염사고 방지에 필수적인 선박 통풍구 차단 초기대응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BIFAN] 제25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작품상 '랑종' 무관중 온라인 폐막식으로 안전하게 마무리 (2021.7.8.~7.18)
  • 서해해경청,‘해양경찰 신(新)헌장 조형물’설치
  • 쉴만한물가 2호 출간
  • 국민 분통 터트리는 코로나 백신 접종 예약
  • 내추럴 사이즈 모델 콘테스트 최우수상 수상자 표지영의 매력 넘치는 섹시미 발산
  • 유기홍 의원,"교육 뺑소니범 최재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