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가의도 도서주민과의 약속 신속 이행
상태바
태안해경, 가의도 도서주민과의 약속 신속 이행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0.26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서민 애로사항, 현장제안 반영한 ‘현장중심 적극행정’ 신속 이행
▲사진 충남 태안군 가의도리 남항에 설치된 '위험표지 알림판’ (출처=태안해양경찰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충남 태안군 가의도(賈誼島) 남항과 북항 2곳에 지난 25일 연안사고 예방 차원의 위험표지 알림판이 설치돼 지역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는 현장중심 치안관리를 중시하는 태안해양경찰서 윤태연 서장이 지난 8일 섬주민을 찾은 자리에서 지역민 현장의견을 즉시 반영해 관련 시설의 조속한 설치 이행을 약속한 뒤 태안군 등 유관기관과의 신속한 협조로 진행됐다.

가의도 고상갑 이장은 "코로나19로 올해 가의도를 찾는 국내 행락객들이 크게 늘면서 항포구 방파제 등 위험장소에서의 안전사고가 늘 우려돼 왔는데, 이번에 태안해경에서 이같은 주민의견을 듣고 신속히 이행해 주어서 깊이 감사하다.”고 전했다.

태안해경 윤서장은 "의료, 치안 등 각종 사회 안전망에서 상대적으로 소외된 낙도주민들을 위해 112 해상범죄는 물론, 119 응급환자 긴급후송 등 각종 해양안전 서비스와 함께, 도서민 애로사항과 현장제안을 반영한 현장중심 적극행정으로 칭찬과 신뢰 받는 공직문화를 앞당기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인천북부교육지원청, 문화예술로 만나는 민주시민교육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
  • 인천과학예술영재학교, 교육 기부 활동으로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