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기록’ 조유정, 신애라와 ‘진짜 모녀’ 케미 ‘흥미진진’
상태바
‘청춘기록’ 조유정, 신애라와 ‘진짜 모녀’ 케미 ‘흥미진진’
  • 조동현 기자
  • 승인 2020.09.09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 =조동현 기자] 배우 조유정이 청춘기록에서 신애라와 진짜 모녀 같은 케미의 티키타카(주고받는 만담)으로 흥미를 자극했다.

조유정은 지난 8일 방송된 tvN 새 월화드라마 청춘기록’(극본 하명희, 연출 안길호) 2회에서 자녀들의 인생을 설계하느라 바쁜 엄마 김이영(신애라 분)과 귀여운 입씨름을 하는 딸 원해나를 연기했다.

공부가 취미인 엘리트 해나는 이영이 노트북을 황급히 덮자 혹시 강남 사모님들 남자친구 있는 게 유행이라던데?”라고 놀렸다. 엄마와 마치 친구처럼 대화를 주고받던 해나는 맞선을 권유하는 이영에게 고리타분하다면서 단박에 거절했다.

'청춘기록' 화면 캡쳐
'청춘기록' 화면 캡쳐

하지만 이영은 로스쿨 가면 거기서 골라라며 채근을 멈추지 않았다. 해나는 알아서 할게라며 엄마와 이야기를 하면 스트레스 지수가 확 올라라고 불만을 토로했다.

이영과 해나의 갈등은 예상과 달리 크게 번지지 않았다. 엄마의 잔소리와 간섭을 거부하면서도 경제적인 지원이 필요했던 해나는 명품 이야기를 꺼내자 금세 꼬리를 내렸다.

머리 좋은 애니깐 긴 말 안해라는 이영의 일침은 해나가 오빠 원해효(변우석 분)와 달리 엄마의 울타리에서 벗어나고자 하는 마음이 크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는 대목이었다.

마치 친모녀처럼 티키타카를 벌이는 이영과 해나의 모습은 흥미를 유발했다. 특히 해나를 연기하는 조유정은 엄마 이영 역의 신애라와 훈훈한 모녀 호흡을 보여주며 관심을 끌었다.

앞서 지난 7일 첫 방송에서 멋있게 자동차 후진을 하고 오빠 해효의 친구 김진우(권수현 분)과 뽀뽀를 하는 모습으로 첫 등장했던 조유정.

조유정은 청춘기록에서 발랄하면서도 통통 튀는 매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매력적인 마스크로 무장한 조유정이 이 드라마에서 보여줄 또 하나의 청춘의 모습에 관심이 쏠린다.

<사진> ‘청춘기록방송화면 캡처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을의반란77화]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동서울 터미널 1화....땅주인 산업은행,신세계 자회사와 한진중공업은 왜?
  • 김정호 의원, "대형 복합쇼핑몰 모든 상권의 블랙홀 규제 해야"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용산참사 또 일어나나? 심각한 동서울터미널 개발사업 2화 ....한진중공업(산업은행) 동서울터미널 부지 저가 매각 의혹 분석
  • 샘문 평생교육원 문예대학 수료식 성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