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연안사고 줄이기 T/F’ 가동해 바다안전관리 집중
상태바
태안해경, ‘연안사고 줄이기 T/F’ 가동해 바다안전관리 집중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7.11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루질, 갯바위 낚시, 물놀이 3대 분야 연안사고 대책 마련 실시

 

▲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 '연안사고 줄이기 티에프(T/F)팀'을 구성해 여름 휴가철 연안안전관리 집중 강화에 나선다. 출처=태안해양경찰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는 하계 휴가철 관광객과 물놀이객 등 바닷가를 찾는 이용자 안전사고에 대비해 연안사고 줄이기 티에프(T/F)을 구성, 운영한다 밝혔다.

연안사고는 주로 연안 갯바위, 해안가 절벽, 갯벌, 방파제 등 항포구 위험장소나 해수욕장에서 고립, 익수, 표류, 추락 등의 형태로 발생한다.

태안해경에 따르면, 매년 익수와 표류 사고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고 최근들어 추락 및 고립사고는 다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최근 3년간 연안사고로 인한 사망자 21명은 부주의(71%), 음주(19%), 물때 미확인(5%)과 수영미숙(5%) 등 대부분 인적 요인에 의해 발생했다.

태안해경 연안사고 줄이기 티에프(T/F)은 사고원인과 문제점 분석을 바탕으로 해루질, 갯바위 낚시, 해수욕장 물놀이 등 사고유형별 3대 분과로 나눠 연안사고 감축과 인명피해 최소화를 위한 다각적인 개선대책들을 마련해 집중적인 연안안전 관리 효율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태안해경 이구현 해양안전과장은 "다각적인 연안사고 예방대책 마련과 집중 실시로 한여름 바다를 찾는 국민의 안전 관리에 모든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구명조끼 착용 등 필수적인 개인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