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2020년 태풍내습기 해양사고 사전 예방에 주력
상태바
여수해경, 2020년 태풍내습기 해양사고 사전 예방에 주력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6.19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대책본부 신설, 국민의 생명·재산 피해 최소화 노력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가 태풍내습기 해양사고 대비·대응 계획을 수립해 시행에 들어간다19일 밝혔다.

기상청의 2020년 태풍전망에 따르면 올해는 높은 수온으로 인해 태풍의 발생 가능성이 높아져 약 12개의 태풍이 발생하고 그중 2~3개가 한반도에 영향을 줄 것으로 전망되며, 이에 여수해경은 오는 1031일까지를 태풍 내습 대비·대응기간으로 정하고, 태풍 발생시 효율적인 대처로 인명과 재산 피해 최소화에 나선다.

우선 경비함정·파출소의 구조 대응 태세를 강화하고, 어선 및 다중이용 선박(유도선, 낚시어선)에 대한 안전관리 점검 등 유관 기관과의 협조 체제를 강화할 방침이다.

또한 여수해양경찰서 관내 사고다발해역 5개소(가막만, 금오도, 백도해역, 거금~나로도, 나로도 동방)를 지정, 경비함정을 선제적으로 배치하고 조업선과 항해 선박을 대상으로 태풍 관련 정보를 지속적으로 알리고 조기 대피를 유도하는 등 해양사고 사전예방에 주력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부터 해경은 태풍이 발생하고 한반도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될 때에는 변경된 대응계획에 따라 각 경찰서에 태풍 대책본부를 가동, 대응 1단계부터 대응 3단계까지 세부적으로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여수해양경찰서 관계자는 태풍 발생에 따른 국민의 생명,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안전 대책을 시행한다라면서 태풍이 북상하면 기상예보에 주의하고, 피해 예방을 위해 선박과 시설물 고정 등 안전 조치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샘터문인협회, 이정록 시인 소비자평가우수 대상 수상
  • KBS2‘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대학생 매력 넘치는 촬영 비하인드 사진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