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암초지대 좌초 어선 승선원 10명 전원구조
상태바
여수해경, 암초지대 좌초 어선 승선원 10명 전원구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5.2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 장군도 앞 해상 암초 지대를 모르고 횡단하다가....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21일 새벽 0015분께 여수시 장군도 남동방 60m 해상에서 A(29, 승선원 10, 유자망, 제주선적)가 좌초되었다며, 선장 B모씨(52, , 목포거주)119를 경유해 여수해경 상황실로 구조요청 하였다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1척과 해경구조대, 봉산파출소 구조정을 현장에 급파하였고, 승선원 일부를 안전지대로 대피시키는 한편, 20도가량 기울어진 상태의 A호가 전복되지 않도록 지주목과 고정로프 등을 이용하여 조치하였다.

여수해경은 승선원과 선체 파공개소 등을 확인한 결과 이상은 없었으며, 인근 예인선 1척을 이용하여 좌초 된 후 4시간여 만인 새벽 420분경 어선 A호를 이초 완료시켰다.

해경 관계자는 선장 상태 음주여부 등 확인결과 특이사항은 없었다고 밝히면서, “익숙하지 않은 바닷길에서는 미리 해도와 플로터 등을 확인하여 저수심 등 지형지물을 잘 확인하고 특히 조수간만의 차를 잘 확인하면서 안전항해를 하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A호는 지난 20일 목표 동명동항에서 출항하여 여수 인근 해역에서 병어조업을 위해 이동 중 조타기 작동이상으로 회항하던 중 여수 장군도 앞 암초지대를 횡단하면서 좌초되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