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도서지역 양귀비 재배사범 무더기 적발
상태바
여수해경, 도서지역 양귀비 재배사범 무더기 적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4.29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별단속 기간 중 형사기동정에서 12건 적발 234주 압수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양귀비 개화기를 맞이하여 양귀비 재배사범 특별단속을 실시, 도서지역 텃밭 등지에서 양귀비 60여주를 재배해온 A(여자, 80)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 협의로 입건해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여수해경은 지난 413일부터 7월말까지 6개 반을 편성해 양귀비대마 특별 단속을 시행중이며 여수시 남면(금오도, 연도), 화정면(개도, 자봉도) 등지를 활동하던 형사기동정 요원들이 집중 단속하여 428일까지 총 12건을 적발, 양귀비 234주를 압수했다.

양귀비와 대마를 마약류 취급 자격이나 재배 허가 없이 재배·매수·사용하다 적발되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적발된 사람들 대부분이 텃밭 등지에서 재배 중이었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남은 특별기간 중에 마을 인근 텃밭 등지를 집중적으로 단속할 예정이고 사람의 접근이 어려운 장소는 드론을 활용한 단속도 계획 중이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