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지시보건소,인플루엔자 유행 지속, 감염주의 당부
상태바
당지시보건소,인플루엔자 유행 지속, 감염주의 당부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1.15 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행주의보 발령(2019. 11. 15.)이후 지속적으로 환자발생 증가
발열, 기침 등 인플루엔자 의심 증상이 있을 경우 의료기관 진료
감염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한 올바른 손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준수
▲사진 인플루엔자 예방수칙 홍보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보건소는 인플루엔자 유행이 지속되고 있어 영유아 보육시설, 학교, 요양시설 등 집단시설과 가정 등에서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한 각별한 주의와 관심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인플루엔자의 유행은 봄까지 지속될 전망으로, 아직 예방접종을 하지 않았다면 지금이라도 접종을 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또한 65세 이상 어르신, 임신부, 소아, 면역저하자 등 고위험군 환자는 유행주의보 발령 시 인플루엔자 검사 없이 항바이러스제의 요양급여가 인정되므로, 38이상의 발열과 기침 또는 인후통 같은 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 가까운 의료기관에서 신속하게 진료를 받도록 권고했다.

영유아 및 학생은 인플루엔자에 감염되었을 때, 집단 내 전파 예방을 위해 해열제 없이 체온이 정상으로 회복한 후 24시간까지는 등원, 등교를 하지 않도록 하고, 노인요양시설 등 고위험군이 집단생활하는 시설에서는 직원 및 입소자에게 예방접종을 실시하고 입소자의 인플루엔자 증상 모니터링을 강화해야 한다.

보건위생과 구본휘 과장은 "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해 어린이, 임신부, 어르신 등은 예방접종을 완료할 것과 손씻기, 기침예절 실천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
  • KBS2‘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 대학생 매력 넘치는 촬영 비하인드 사진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