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중국 내몽골 쿠부치 사막에 나무 심는다… 해외 청년봉사단 파견
상태바
부산시, 중국 내몽골 쿠부치 사막에 나무 심는다… 해외 청년봉사단 파견
  • 정주은
  • 승인 2019.06.26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중 청년들의 대기환경 문제 인식 강화

▲ 부산시와 부산국제교류재단, (사)미래숲은  ‘제1기 부산환경녹색봉사단(이하 봉사단)’을 중국 베이징 및 내몽골 쿠부치 사막에 파견한다. 사진은 쿠부치 사막.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와 부산국제교류재단, (사)미래숲은 26일부터 30일까지, 4박 5일 일정으로 ‘제1기 부산환경녹색봉사단(이하 봉사단)’을 중국 베이징 및 내몽골 쿠부치 사막에 파견한다고 밝혔다.


봉사단은 부산 청년들의 황사,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문제에 대한 인식을 강화하고 한.중 청년의 상호 관심과 이해를 높이기 위해 구성됐다.

부산 지역의 대학생 30명(한국 대학생 25명, 중국인 유학생 5명)으로 이뤄진 제1기 부산환경녹색봉사단은 사막화 방지를 위해 내몽골 쿠부치 사막에서 나무 심기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 지난해 6월, 베이징에 개소한 한중환경협력센터에서 특강을 듣고 한중 대기환경 정책 및 향후 양국 환경 분야 협력 방향에 대해서 알아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번 봉사단 파견은 부산시에서는 처음으로 시행하는 해외 나무 심기 활동으로, ▲한중대기환경 정책 및 향후 양국 환경 분야 협력 방향 특강(한중환경협력센터장) ▲내몽골 쿠부치 사막 한중 우호의 숲 견학 및 사막트래킹 ▲나무 심기 활동 등으로 진행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올해 처음으로 파견하는 부산환경녹색봉사단은 우리 시 차원에서 사막화, 황사와 같은 대기 환경 문제에 대한 한중 청년 간의 공감대를 형성하고 인식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며, “향후 기후변화 등 동북아지역 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캠코, 국민 눈높이에 맞도록 ‘내부 규제 개선’ 추진
  • 2022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NEW 시즌, 새로운 캐스트로 개막!
  • 세종대 진중현 스마트생명산업융합학과 교수, 한중 산학연 대형공동연구 공동학술세미나 개최
  • 시민방송 RTV,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7월 15일 첫 방영
  • 개봉일 압도적인 전체 예매율 1위!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한산: 용의 출현'의 주역들이 극장가에 출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