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소래아트홀 마티네콘서트 『마실』공연
상태바
남동소래아트홀 마티네콘서트 『마실』공연
  • 임영화
  • 승인 2019.06.18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스닉퓨전밴드 “두번째달” & 소리꾼 “김준수” 판소리 춘향가.
 [내외신문= 임영화기자]
인천 남동소래아트홀(이사장 김종필)이 마티네콘서트 ‘마실’공연으로 에스닉퓨전밴드 ‘두번째달’과 김준수가 함께 하는 ‘판소리 춘향가’를 6월 26일 수요일 대공연장에서 펼친다.
 
▲ 마티네콘서트 마실 공연.
‘두번째달’은 독특한 악기 구성인 바이올린, 만돌린, 아이리쉬 휘슬, 아코디언, 일리언파이프 등 다양한 유럽의 민속 악기들로 민족 고유의 민속음악을 다양한 접근법으로 풀어내 다채롭게 선사하는 에스닉퓨전밴드이다.
 
최근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최우수 재즈&크로스오버 음반부분을 수상한 실력파로 드라마 ‘아일랜드’, ‘궁’, ‘구르미 그린 달빛’의 OST에 참여했으며, KBS 2TV 불후의 명곡에도 다수 출현한 바 있다.
  
특히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폐회식 때 매혹적인 판소리공연으로 눈과 귀를 사로잡은 밴드로 잘 알려져 있다.
 
소리꾼 김준수는 국립창극단의 간판스타이자 국악계 아이돌로 불리며 창극 적벽가, 트로이의 여인들, 흥보씨 등 여러 작품에서 주연 배우로 활동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임영화 기자 lyh8480@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트롯전국체전’ 재하 엄마 임주리의 애절한 아들 응원...“감동”
  • 대한민국 시낭송계의 대부 이강철 시인 인터뷰
  • 샘터문학상 시상식 및 샘문 컨버젼스 시집 '첫 눈이 꿈꾸는 혁명' 출간기념식 거행
  • ‘라야와 마지막 드래곤’, ‘겨울왕국’‘모아나’의 제작진과 한국인 애니메이터 참여한 디즈니 최고 야심작!
  • “살고 싶다면 매일 죽어야 한다!” 무한액션 타임루프 블록버스터 ‘리스타트’ 3월 개봉!
  • 부산경찰청, 설 명절 앞두고 10일 밤 음주운전 일제 단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