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경남정보대학교, 신발산업 청년일자리 창출… 3년간 취업률 90% 달성
상태바
부산시‧ 경남정보대학교, 신발산업 청년일자리 창출… 3년간 취업률 90% 달성
  • 정주은
  • 승인 2019.06.10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현장 인력 양성 30명, 미취업자 예비인력 80명 등 인력 양성 추진

▲ 신발산업 전문인력 양성사업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경남정보대학교(총장 추만석)와 ‘신발산업 전문인력 양성사업’을 통해 해당 학과의 최근 3년간 취업률 90%를 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부산시는 국내 유일의 신발 전문학과를 보유한 경남정보대학교와 손잡고 매년 우수한 인력을 양성하고 청년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올해도 재직자 30명, 미취업자 예비인력 80명을 대상으로 사업비 7천만 원을 투입해 ▲취업 맞춤형 신발 개발 실무교육 ▲글로벌 신발전문가 국내 인턴교육 ▲현장실무 신발제작 교육 등 다양한 맞춤형 교육을 하고 있다.

이를 통해 신발산업 중심도시인 부산지역의 신발기업에 필요한 전문 인력을 공급하고 학생들의 취업을 지원해 신발 분야 관련 업체의 44%가 집중된 부산의 경쟁력과 위상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청년 취업이 어려운 가운데서도 2018년에는 경남정보대 신발패션산업과 취업대상자 58명 중 53명(91.4%)이 취업에 성공하는 등 최근 3년간 평균 90.8%(건보가입 82.3%)라는 우수한 취업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청년일자리 창출은 물론 신발분야 우수 인력의 타지역 유출 방지 역할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신발산업 인력양성사업’을 통해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신발전문가 육성 및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앞으로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최호 평택시장 후보, 4년 동안 재산 5배 증가 해명하라”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