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강릉시 안인항 방파제 추락자 구조
상태바
동해해경, 강릉시 안인항 방파제 추락자 구조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2.07.01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동해해양경찰서는 지난 30일 오후 1030분경 강릉시 안인항 방파제에추락한 A(40,)를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630일 오후 910분께 강릉시 안인항 북방파제 밑에 사람이 있다는 신고를 23경비여단 해안대대로부터 접수받고 강릉파출소 육상 순찰팀과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했다.

오후 930분경 현장에 도착한 육상순찰팀은 방파제 끝단에 떨어져 있는 A씨를 발견했다

A씨는 만취상태로 횡설수설하는 등 아주 위험한 상태여서 해상추락을 대비해 연안구조정은 방파제 끝단 해상에서 긴급태세를 유지했다.

이어 오후 955분경 소방과 경찰, 인근부대에 공동대응을 요청하고 오후 1030분경 A씨를 안전하게 합동 구조했다.

구조된 A씨는 저체온증 및 팔 골절 통증을 호소해 119구급차량을 이용해 인근 S의료원으로 이송했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야간이나 주취상태로 테트라포드로 접근시 추락 위험이 크고 추락 시 대형 인명사고 이어질 수 있으니 출입을 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캠코, 국민 눈높이에 맞도록 ‘내부 규제 개선’ 추진
  • 2022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NEW 시즌, 새로운 캐스트로 개막!
  •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압도적인 캐스팅 공개!
  • 개봉일 압도적인 전체 예매율 1위!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 인사 단행
  • 캠코, 1,042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