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근절 ...북부지방산림청 특별단속 실시
상태바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근절 ...북부지방산림청 특별단속 실시
  • 김학영 기자
  • 승인 2022.03.31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특별단속에서는 산림 특별사법경찰을 포함한 산림사법수사대 60명을 단속지역에...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사진제공 북부지방산림청=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특별단속>

[내외신문/김학영 기자]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최수천)은 4월 1일부터 5월 31일까지 봄철 산림 내 불법행위 근절을 위한 특별단속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단속은 봄철 늘어나는 산나물 모집 산행 및 임산물 불법 굴·채취 등으로 인한 산림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진행된다.

이번 특별단속에서는 산림특별사법경찰을 포함한 산림사법수사대 60명을 단속지역에 투입하여 △ 산나물 산행 △ 산나물·산약초 굴·채취 △ 허가 없이 입산통제구역에 들어가는 행위 △ 영농부산물 및 생활쓰레기 소각행위 등에 대한 단속을 실시한다.

단속 현장에서 산림 내 위법행위가 적발될 경우 사법처리 진행되며, 「산림자원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 등 관련법에 따라 최대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최수천 북부지방산림청장은 “허가를 받지 않고 임산물을 굴취 또는 채취하거나 입산통제구역에 무단으로 출입하면 처벌대상이 될 수 있으며, 산에 갈 때는 화기를 소지하지 않는 등 산불예방에도 국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12345hyk@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취임... "시장교란 엄격잣대 적용"
  • 이복현 신임 금감원장, "라임 옵티머스 사태 시스템 통해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