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아파트 가격 전국최고 상승 40%.... 전국 아파트값, 평당 2000만원 넘어…
상태바
인천아파트 가격 전국최고 상승 40%.... 전국 아파트값, 평당 2000만원 넘어…
  • 하상기 기자
  • 승인 2021.12.28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부동산 2013년 4월 관련 조사를 시작한 이래 처음 2000만원을 돌파
MZ세대의 부동산시장 유입 등 다양한 상승 요인이 전국 아파트값에 영향을 미쳐
3.3평당 전국아파트 평균 매매가격 (자료 리얼투데이-KB부동산)
3.3평당 전국아파트 평균 매매가격 (자료 리얼투데이-KB부동산)

28일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가 KB부동산 월간통계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11월 기준 전국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전용면적 기준)는 2148만원으로 올해 초(1월 1744만원) 대비 23% 올랐다고 발표했다.

전국 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는 지난 8월(2027만원) KB부동산이 2013년 4월 관련 조사를 시작한 이래 처음 2000만원을 돌파했다. 이후 △9월 2070만원 △10월 2106만원 △11월 2148만원 등 꾸준히 상승했다는 분석이다. 

지역별로 가장 많이 오른 곳은 40%(1247만원→1742만원)가 오른 인천이다. 이어 경기(32%, 1805만원→2382만원)와 충북(30%, 657만원->857만원)도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이 기간 동안 서울은 18%(4104만원→4848만원)가 올랐고, 가장 저조한 상승률을 보인 지역은 전남(711만원→776만원)이었다.

이는 3기 신도시와 광역교통망(GTX 등) 등 개발호재가 있는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가격이 뛰면서 지방 아파트값도 끌어올린 것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평균 매매가가 가장 많이 오른 인천, 경기, 충북은 전국에서도 서울 접근성이 편리한 지역이다.

이와 함께 풍부한 유동자금과 저금리, MZ세대의 부동산시장 유입 등 다양한 상승 요인이 전국 아파트값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리얼투데이 관계자는 "대형 개발호재 인근 지역을 중심으로 가격이 오르면서, 전국 평균 아파트값도 상승한 것"이라며 "내년에는 대통령·지방 선거가 아파트값에 있어 가장 중요한 변수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전국 아파트값, 평당 2000만원 넘어… 인천 40%로 올 최고 상승 지역으로 꼽았다. 아파트 평균 매매가가 많이 오른 주요 지역에서 이어지는 분양에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캠코, 국민 눈높이에 맞도록 ‘내부 규제 개선’ 추진
  • 2022 뮤지컬 ‘미드나잇 : 액터뮤지션’ NEW 시즌, 새로운 캐스트로 개막!
  •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압도적인 캐스팅 공개!
  • 개봉일 압도적인 전체 예매율 1위! 영화 '한산: 용의 출현'
  • 국세청, 고위공무원 승진 인사 단행
  • 캠코, 1,042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