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긴급 의원총회 열고 이재명 선대위 논의
상태바
더불어민주당 긴급 의원총회 열고 이재명 선대위 논의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1.11.21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휴일인 21일 오후 국회에서 긴급 의원총회를 열고 당 선거대책위원회 전면 쇄신을 논의했다.

이날 의총은 이재명 대선 후보가 전날 충남 논산시 화지시장에서 민주당의 이재명이 아니라 이재명의 민주당으로 만들어 가야 하며 덩치만 크고 할 일 제대로 못하는 당 역시 우리의 의지와 책임만 남기고 다 다시 시작해야 한다"는 뜻을 받들어 윤호중 원내대표가 긴급 의총을 소집했다.

이날 오후 4시부터 시작한 의총은 선거대책위원회 쇄신에 대해 폭넓은 의견이 나올 것으로 보여지는 가운데 송영길 대표는 전날 “이재명 후보에게 쇄신 문제에 대한 전권을 위임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며 “원팀 선대위를 구성했지만 기동성이 부족한 점이 있다. 이재명 후보의 의지가 관철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의총에서 이재명 후보 중심으로 선대위가 만들어지는 쇄신안이 중점적으로 논의하며 "선대위가 너무 비대해져서 신속성도 떨어지고 무거워 졌다"고 지적하며 민첩한 선대위 구성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송영길 당 대표를 비롯해 선대위원장의 일괄 사퇴의 필요성도 제기 되었지만 대대적인 개편은 오히려 혼란을 자초할 우려가 있는 만큼 이재명 선대위로 기민하게 대응하는 쇄신안이 나올 전망이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
  • 초기화 한 아이폰에서 성관게 영상 유출 ‘경찰 수사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