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경찰교육원, 241기 신임 해양경찰 학생 입해식 가져
상태바
해양경찰교육원, 241기 신임 해양경찰 학생 입해식 가져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0.26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해양경찰 학생들의 아주 특별한 첫 수업, 바다에 첫 발을 담그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해양경찰교육원(원장 고명석)26일 오전 여수시 오천동 모사금해수욕장에서 241기 신임 해양경찰 학생들이 바다에 직접 발을 담그고 다짐을 발표하는 입해식(入海式 )을 가졌다고 이날 밝혔다.

입해식은 지난 10일 입교한 241기 신임 해양경찰 학생 750여 명이 바다에 발을 담가 바다를 느끼고 명예심, 사명감을 형성하려는 해양경찰 핵심가치 수업이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인원을 나누어 다섯 차례에 걸쳐 진행된 입해식은 바닷가에서 일렬로 나열한 학생들이 바다를 향해 어떠한 어려움도 이겨 낼 수 있다는 외침 후 국민을 위한 안전한 바다를 만들겠다는 명상을 순차적으로 가졌다.

또한, 입해식을 마친 학생들은 모사금해수욕장 주변 쓰레기 수거 등 정화 활동을 가졌다.

해양경찰교육원 관계자는 바다를 터전으로 살아가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는 첫발을 내딛는 신임 해양경찰 학생들의 마음가짐이 가장 중요하며, 현장에 강하고 청렴한 해양경찰 양성에 만전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
  • 전종문 시인, 수필가 책 나눔 행사 펼쳐
  • (사)한국다선문인협회, 신한대학교(평생교육원) MOU체결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