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서산 화학재난 합동방재 센터와 HNS 대응 합동교육훈련 실시
상태바
태안해경, 서산 화학재난 합동방재 센터와 HNS 대응 합동교육훈련 실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10.26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 중요시설인 대산항을 오가는 위험유해물질 해상유출사고 대비 유관기관 교육훈련 강화
▲사진 서산 화학재난 합동방재 센터 근무자와 화학보호복 운용 교육을 진행하고 있는 태안해경 (출처=태안해양경찰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는 지난 22일 충남 태안군 만리포 소재 한양여대수련원에서 서산 화학재난 합동방재 센터와 함께 위험·유해물질(HNS: Hazardous and Noxious Substances) 해양사고에 대비한 합동 교육훈련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태안해경과 서산 화학재난 합동방재 센터간 이번 합동 교육훈련은 사고물질 정보파악, 상황 전파공유, 현장대응 등 신속한 초동대응 체계 점검 개선에 중점을 두고 화학보호복, 열화상카메라 등 각종 방재자산 운용 노하우를 상호 공유하는 한편, ·육상 대응기관간 효율적 임무수행과 협업부문에 대한 심도 있는 토의도 함께 이뤄졌다.

태안해경 유병삼 해양오염방제과장은 국가 중요시설인 대산항은 대규모 석유화학단지가 밀집한 해양물류 중심지역으로, 선박을 통한 위험위해물질 해상이동이 빈번해 대형 해양오염 재난 발생 우려가 큰 만큼 서산화학재난합동방재센터 등 유관기관과의 전방위 상호 지원·협력 체계를 더욱 발전시켜 해양오염사고 대응역량을 높이는 데 최선의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범정부적 화학재난 안전관리체계를 구축을 위해 지난 20141월 환경부 소속기관으로 설치된 서산 화학재난 합동방재 센터는 환경부, 고용노동부, 소방방재청, 안전보건공단, 산업단지공단, 가스안전공사, 충남도, 서산시 등 5개 부처 9개 기관에서 파견된 관계자 37명이 24시간 근무하며, 대전, 세종, 충남북 지역의 화학사고 대응과 함께 관내 각종 화학물질 취급사업장을 지도점검하는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제20회 천등문학회 주관 '함께 상 드리는 모임' 시상식 거행
  • 한국시니어스타협회 라이브 자선패션쇼 성황리 개최
  • Sj산림조합 상조는 최상의 소비자의 눈높이이다.
  • 인천북부교육지원청, 문화예술로 만나는 민주시민교육
  • 2020제 4회 다선문학 신인문학상 시상식 및 출판기념회 성료
  • 인천과학예술영재학교, 교육 기부 활동으로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