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해경, 한국해양구조협회와 정담회 갖고 협력 강화키로
상태바
태안해경, 한국해양구조협회와 정담회 갖고 협력 강화키로
  • 강봉조 기자
  • 승인 2020.07.29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놀이 성수기, 안전관리 협력체계 강화 위한 재정 및 행정 지원 확대키로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윤태연)29일 오전 태안 소재 한국해양구조협회 충청북부지부(협회장 홍재표) 사무실에서 민간해양구조 활성화와 민·관 구조 협력강화 방안마련을 위한 정담회(鼎談會)를 실시했다.

이번 정담회는 물놀이 성수기를 맞아 그간 코로나19로 늦춰져 온 민·관 협력회의를 최소화해 사회적 거리두기 등 예방수칙 준수와 함께 진행됐다.

태안해양경찰서장, 경비구조과장 및 한국해양구조협회 충청북부지부 협회장을 비롯한 주요 임원진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재 진행 중인 민간해양구조대원 확대모집과 관련하여 민간구조세력의 재정과 행정 지원 활성화 방안을 중심으로 집중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특히,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 피서객과 수상레저객 증가에 따른 안전사고에 대비하여 해수욕장 예방 순찰을 비롯한 물놀이 안전관리 협력체계를 점검, 강화하기로 했다.

윤태연 태안해양경찰서장은 민간해양구조세력과의 협력 강화는 국제적인 추세이자 그 중요성이 날로 부각되고 있는 만큼, 체계적인 한국형 민·관 해양구조체계 구축으로 언제나 준비된 최고의 해양안전 서비스를 국민께 선사할 수 있도록 재정·행정적 지원 확대 등의 모든 노력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산경찰청, 고의‧허위 교통사고로 8천만원 가로챈 보험설계사 등 23명 검거
  • 계간 별빛문학 여름호 출판 기념회 및 시상식 열려
  • 이정은, KBS 2TV‘한 번 다녀왔습니다’ 엄마손수건으로 잇는 ‘남매 상봉’의 기대감 상승
  • [이호연 칼럼] 치솟는 아파트 값을 잡기 위한 특단의 대책
  • 아픔 속에 ‘위로’를 주는 이야기 ’부다페스트 스토리’
  • '집값 안 떨어진다' 논란의 진성준 "참으로 힘든 하루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