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동부경찰서, 대전복합터미널서 캘리그라피 작품 전시회 개최
상태바
대전동부경찰서, 대전복합터미널서 캘리그라피 작품 전시회 개최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6.30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대전동부경찰서(서장 이교동)는, 대전복합터미널 내 대합실에서 15일간 교통안전 문구를 활용한 캘리그라피 작품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동부서 직원들이 작성한 총 15점의 작품이 전시 중인데, 이는 무단횡단 금지와 안전벨트·이륜차 안전모 착용하기 등 교통안전에 관한 문구를 캘리그라피 작품으로 만든 것들이다.

이에 앞서, 5월 초 동부경찰서 민원인 대상 경찰서 로비에서 전시회를 시작하였고 대전지방경찰청과 대전역 전시를 한 바 있으며, 이번에는 복합터미널에서 개최 중이다.

이교동 동부경찰서장은 “동구 지역에서 발생하는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사람이 먼저」인 교통문화를 정착시키자’는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하여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통안전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라고 강조했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참담한 고양시의 소상공인 행정...소상공인 탐방 르포..경기도의 대대적 감사 필요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
  • 서울 강서구 S 통증의학과 주사바늘 폐에 찔러 응급상황 발생..의료사고 인정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