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주호영 여야 원내대표 회동 법사위.예결위 상임위 놓고 이견..
상태바
김태년.주호영 여야 원내대표 회동 법사위.예결위 상임위 놓고 이견..
  • 김봉화 기자
  • 승인 2020.05.26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사위.예결위 상임위원장 여야 양보못해-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국회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실을 찾아 반갑게 악수를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국회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실을 찾아 반갑게 악수를 하고 있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미래통합당 주호영 여야 원내대표가 26일 21대 국회 원구성을 위한 첫 회동을 갖고 법정시한 내 국회 개원이 이뤄져야 한다는 데 공감 했지만 법사위와 예결위를 놓고 의견이 엇갈렸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와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본청 통합당 원내대표실에서 회동을 갖고 이같이 공감했다고 양당 원내수석부대표는 전했다.
 
여야는 또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예결위) 등 일부 상임위에 대해서도 각당 입장을 교환했으나 의견 차를 재확인하는 수준에 그친 것으로 전해졌다.
 
법사위와 예결위 상임위원장은 야당의 몫이였지만 책임있는 정치를 위해서는 여당이 맡아야 한다는 의견이 더불어민주당 당내에서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법사위와 예결위 모두 여당이 가져와야 한다는 입장을 밝힌 반면, 주호영 통합당 원내대표는 야당의 견제 기능을 위해 법사위, 예결위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전했다고 김영진 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는 밝혔다. 
 
여야 원내대표는 오는 28일에 협상을 이어가기로 했으며 28일에는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원내대표의 오찬 회동이 예정돼 있어 법사위와 예결위 상임위를 놓고 의견을 조율할 것으로 보여진다.
 
내외신문/김봉화 기자 kbs@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신춘문예 샘터문학 제 8회 문학상, 신인문학상 시상식 성대히 거행
  • 인천시교육청, 산업안전보건위원회 구성 및 회의 개최
  • 태안군,발안산업 김기복 대표, 태안군청을 난장판 만들어
  • 샘터문학,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상호 협력 협약식 가져
  • [화보] 치어리더 김현지 매력 넘치는 S라인 섹시미 발산
  • 샘터문학 이정록 회장,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 주임교수로 위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