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서부서장, 3·3법칙 사건사고 대응 직무교육
상태바
대전서부서장, 3·3법칙 사건사고 대응 직무교육
  • 정해성 기자
  • 승인 2020.02.11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서부경찰서(서장 곽창용)는, 지난 10일 경찰서 과·계장 및 지구대·파출소장 등 중간관리자 직무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직무교육은『시민 안전을 위한 타성(惰性)을 깨는 ‘3·3법칙 총력대응’ 』이라는 주제로 이루어졌다.

3·3법칙은 각종 사건사고 발생 시 시간경과에 따른 기능별 대응 절차와 방법에 대한 것으로 1단계 상황인지 및 초동조치부터 4단계인 상황종료 및 사후 관리까지 중간관리자들이 각별히 유념해야 할 내용을 담았다.

곽창용 서부서장은 “범인조기검거와 피해회복을 위해서는 경찰의 모든 기능이 일사분란하게 움직이는 유기적인 협업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면서 “3·3법칙을 통해 경찰대응 시스템과 의식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내외신문 / 정해성 기자 hsj3112@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소상공인 담당 공무원들의 갑질
  • 중소상공인단체중앙회 정인대 회장 "소상공인연합회 공적자금 50억 논란 등 수많은 잡음, 법정단체 취소해야"
  • 옹진군, 군민상 수상자 선정
  • [내외신문 -을의반란73화]2차 재난지원금 논란...중기부 지정 100년가게 지정 일주일 만에 망한 가게들
  • [내외신문 -을의반란75화] 무법천국 농협하나로마트 1화...특혜 조건 우리농산물 55% 있으나 마나 단속하는 자치단체 아주 형식적
  • 이정록 시인 시집 '산책로에서 만난 사랑' 베스트셀러 영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