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부대 주옥순, 한국당 총선 예비후보로 등록
상태바
엄마부대 주옥순, 한국당 총선 예비후보로 등록
  • 김준환 기자
  • 승인 2020.01.21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일 발언으로 물의를 빚었던 주옥순 엄마부대 대표가 4·15 총선에 출마하기 위해 자유한국당 예비후보로 등록한 사실이 확인됐다.

21일 주 대표는 경북 포항 북구 지역구 출마를 위해 전날 포항시선거관리위원회에 예비후보자 등록을 마쳤다. 포항 북구는 한국당 김정재 의원의 지역구다.

주 대표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후보 등록을 마치고 포항 북구에 있는 충혼탑을 찾아 참배하는 장면을 공개했다. 이 자리에서 주 대표는 ˝무너져가는 자유 대한민국을, 또 포항의 무너져간 경제를 다시 회복시킬 수 있는 최선의 일을 하겠다˝˝이제부터 포항에서 여러분들을 계속 뵙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 대표와 함께 충혼탑을 찾은 지지자들은 ˝주옥순을 국회로˝를 외치며 지지했다.

포항 출신인 주 대표는 보수단체 엄마부대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박근혜 정부 시절 앞장서서 세월호 참사 피해 가족들을 비난하고, 촛불집회 반대 시위 등을 주도하면서 이름을 알렸다. 2017년에는 한국당 디지털정당위원회 부위원장으로 임명됐다. 지난해 8월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집회를 열고 ˝아베 수상님, (한국의) 지도자가 무력해서, 무지해서 한일 관계의 모든 것을 파괴한 것에 대해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발언해 논란을 빚은 바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봉준호의 '기생충': 한국영화 아카데미 4관왕의 쾌거 세계를 놀라게 하다!
  • [포토] 장혜진 '행복한 미소' (사랑의 불시착 종방연)
  • 보수단일후보 가능할까?
  • ´미투 무혐의´ 김흥국 심경고백… ˝믿어준 가족 고마워, 미투 지목 여성 수감中˝
  • 방탄소년단, 미국서 현대무용 실력 빛난 ′블랙 스완′…맨발 퍼포먼스
  • 노웅래 의원, 배달의민족 인수합병 "외국기업에 의해 배달 시장 뿐 아니라 몇년 뒤 국내 모든 유통 완전 장악 될 수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