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개그맨 김재우 부부, 퍼네이션 프로젝트 ‘카레한상’ 개최
상태바
밀알복지재단. 개그맨 김재우 부부, 퍼네이션 프로젝트 ‘카레한상’ 개최
  • 임영화 기자
  • 승인 2019.10.10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익금 전액 장애아동에 기부...

개그맨 김재우 부부가 밀알복지재단과 함께 12일(토) 낮 1시부터 서울 상암 DDMC 광장에서 퍼네이션(Funation) 프로젝트인 ‘카레한상 푸드트럭’을 운영한다.

개그맨 김재우와 아내 조유리(사진제공=밀알복지재단)

이날 김재우 부부는 직접 만든 카레음식 300인분을 시민들에게 무료로 제공한다. 음식을 받은 시민들은 푸드트럭 앞에 비치된 모금함에 원하는 만큼 음식값을 기부하면 된다. 기부금은 전액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장애아동 수술비 지원에 쓰인다.

180만 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보유한 김재우는 평소 아내의 카레 요리와 관련된 재치있는 글과 사진으로 팬들로부터 ‘카레신’, ‘강황’ 등의 별명을 얻으며 큰 사랑을 받아왔다. 이에 김재우 부부는 그간 카레를 통해 얻은 사랑을 좋은 일에 환원하자는 의미로 밀알복지재단과 함께 이번 프로젝트를 준비했다.

카레한상 포스터(사진제공=밀알복지재단)

김재우는 지난 6월에도 발달장애 작가들의 전시회 ‘봄 프로젝트’에 재능기부로 사회를 맡는 등 평소 쉽고 즐겁게 기부에 참여할 수 있는 ‘퍼네이션’ 문화에 관심을 보여왔다.

김재우 부부는 이번 카레한상 프로젝트를 위해 요리 수업까지 듣는 등 팬들에게 맛있는 카레를 제공하고자 정성을 쏟았다는 후문이다. 김재우는 카레한상 푸드트럭을 찾은 모든 이들에게 카레요리를 대접하는 것은 물론 발달장애인이 만든 밀알베이커리 쿠키 제공과 인증샷 촬영 등으로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도 갖는다.

김재우는 “평범하고 엉뚱한 카레 이야기에 분이 넘치는 관심과 사랑을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그 사랑에 보답하고자 아내와 긴 시간 고민 끝에 이번 프로젝트를 준비했다”며, “맛있게 드셔주시고 여러분이 생각하는 적당한 금액과 따뜻한 말 한마디를 전해주신다면 너무 감사할 것 같다”고 전했다.

카레한상 푸드트럭은 12일 서울을 시작으로 10월 26일 광주 유스퀘어, 11월 9일 부산 벡스코에서도 개최될 예정이다.

한편 1993년 장애인의 사회통합을 목표로 설립된 밀알복지재단은 장애인의료비지원사업을 비롯해 장애인 특수학교, 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을 운영하는 등 장애인의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사업을 운영중이다. 국내 49개 운영시설을 통해 장애인 뿐 아니라 노인과 아동,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복지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해외 17개국에서도 아동보육, 보건의료, 긴급구호 등 국제개발협력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나영이 사건 조두순 '나오면 재범한다'!! 범인 얼굴 최초 공개
  • 김인수 변호사, 국제형사재판소에 윤석열 총장 등 반인권반인륜범죄혐의로 고발
  • ‘PD수첩’ 유준원 회장, 검사 ‘유착 의혹’ 제기..방송이후 검찰 개혁 찬성 여론조사는?
  • [뉴일남4] 문재인 대통령과 벌거벗은 자유한국당
  • 김철민 아침마당 출연…‘폐암말기’ 근황 공개해..개구충제(펜벨다졸) 복용후 효과 보고있다?
  • [연뉴남 8화] 가수 김건모 결혼..."잘 살았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