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당진시,‘시민 중심 소통 행정’순항 중

민원 서비스 획기적 개선 이뤄내

강봉조 기자 | 기사입력 2022/12/05 [06:01]

당진시,‘시민 중심 소통 행정’순항 중

민원 서비스 획기적 개선 이뤄내

강봉조 기자 | 입력 : 2022/12/05 [06:01]

 사진 / 오성환 당진시장 집무실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당진시 오성환 시장의 민선 8시민 중심 소통 행정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는 다양한 사업들이 복합민원 협의 기간 단축 효과 등 성과를 드러내고 있다.

 

오 시장은 그간 지지부진했던 행정 인허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허가과 폐지 조직개편을 단행해 사업부서가 인허가 업무까지 맡도록 해 실질적인 인허가 단축을 꾀했다.

 

이러한 노력을 통해 시는 올해 9월에서 10월 평균 법정기한 대비 농지전용허가 8.1(법정기한 10) 개발행위허가 6.4(법정기한 15) 산지전용허가 6.6(법정기한 30)로 협의 기간 감축을 기록해 평균 감축률 51.4%를 이뤄냈다.

 

 사진 / 민원인 동행 서비스

또한 8월 초 시작된민원인 동행 서비스도 시민들의 큰 호응을 받으며 당진시의 행정서비스 질을 한층 높이고 있다.

 

 

민원인 동행 서비스란 시청을 방문한 시민과 함께 안내 직원이 민원 처리를 위한 담당 부서까지 동행해 안내하는 대민서비스로 민원인들이 일일이 민원 처리 담당 부서를 찾아야 하는 번거로움과 혼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다.

 

특히 다양한 과를 거쳐야 하는 복합민원의 경우 1차적인 민원 업무가 완료되면 업무 경험이 많은 부서장이 직접 민원인을 추가적으로 협의 등이 필요한 타 부서에 인계해 주고 있어 민원인의 만족도가 높다.

 

아울러 다양한 인허가가 요구되는 복합민원에 대해 시공간의 제약 없이 각 부서가 실시간으로 의견을 나눌 수 있도록 해 조속한 인허가 처리를 가능케하는 온라인 민원 실무 심의회를 시범 운영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시민 중심이라는 민선 8기 기조에 맞춰 시민분들이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행정서비스 개선을 위해 다양한 정책 발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