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의원, 문희상 국회의장상인 ‘자랑스런 지체장애인 대상’수상

박남수 기자 / 기사작성 : 2018-11-09 20:19:44
  • -
  • +
  • 인쇄
“장애인이 자립과 복지증진, 그리고 차별받지 않는 사회적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

[내외신문=박남수 기자]이상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 대전 유성을)은  9일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18회 전국지체장애인대회에서 문희상 국회의장이 직접 수여한 ‘자랑스런 지체장애인 대상(국회의장상)’을 수상했다.

이의원은 장애인 당사자로써 중앙 장애인단체 그리고 지역 장애인 단체들과 긴밀한 관계 정립하며 장애인에 대한 편견과 차별을 없애고 장애인의 사회참여를 위해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이날 행사는 사단법인 한국지체장애인협회가 주최하는 행사로, 올해로 18회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지체장애인의 복지향상을 위해 헌신한 장애인지도자와 역경을 이겨내고 자립을 실천하는 지체장애인들을 위로 격려함으로써 사회 일반에 대한 장애인의 인식 개선은 물론, 당사자들의 적극적인 사회참여 의지를 북돋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서 마련되었다.
 
이상민의원은 “저보다 훨씬 어려운 환경에서 역경을 이겨내고 삶의 모범이 되는 많은 분들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대상을 수상하게 되어서 송구하면서도 무척 영광스럽다”면서 “4선 국회의원에 당선되기까지 장애 때문에 많은 어려움과 역경이 있었지만, 포기하기 보다는 정상인보다 더 노력함으로써 당당하게 모든 어려움과 역경을 이겨내고 왔다.

오늘의 수상은 그런 노력에 조금이나마 보상을 받는 느낌이어서 무엇보다 감격스럽고, 장애를 가진 모든 분들 그리고 그 가족들과 함께 수상의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다”면서 수상 소감을 밝혔다.

내외신문 / 박남수 기자 koreapress1@naver.com

 

  

[저작권자ⓒ 내외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