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교육청과 고등래퍼3가 함께하는 "2019 POWER OF LIFE”콘서트 성황

조성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4 14:10:0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고등래퍼3 출연자와 인천 관내 청소년 500명이 참여하여 성황리 공연 마쳐
인천시교육청의 학생 중심 공연 문화 확산, ‘청소년 공연 문화 새바람’

▲ 고등래퍼-포스터
▲ 고등래퍼

 

[내외신문]조성화 기자=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713(), 인천평생학습관 미추홀에서 16시부터 19시까지 3시간 동안 펼쳐진 인천시교육청과 고등래퍼3가 함께하는 2019 POWER OF LIFE”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이날 공연은 인천광역시교육청 학생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윤현선 학생과 고등래퍼3 출연자 7(우승자 이영지, 준우승자 강민수, 최진호, 권영훈, 하선호, 김민규 학생)이 함께 출연, 500명이 넘는 인천 청소년들에게 인기있는 힙합공연을 선보였다. 또한 도성훈 교육감 및 인천시의회 교육위원회 김강래 위원장 등이 참여하여 공연을 축하하고 학생들과 함께 즐기는 자리를 가졌다.

 

이번 공연은 인천시교육청이 고등래퍼3 출연 학생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학생 중심의 공연 문화를 확산하고자 기획했다. 인터넷 참가신청 2일 만에 매진된 이날 공연에서 고등래퍼들은 다양한 곡을 열창해 현장을 가득 채운 학생들에게 많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인천시교육청 관계자는 학생 중심의 공연문화 확산을 통해 삶의 힘이 자라는 우리인천교육의 비전을 알릴 수 있는 소중한 자리가 되었고, 인천 관내 학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대중문화예술 참여 기회를 제공하여 반응이 뜨거웠다고 밝혔다.

 

공연을 관람한 학생들은 “TV에서만 보던 고등래퍼를 바로 앞에서 볼 수 있어서 기뻤다. 이런 신나는 공연이 자주 있었으면 좋겠다. 기말시험을 끝내서 홀가분한 기분으로 스트레스를 날렸다.”고 말했다.

 

공연에 앞서 도성훈 교육감은 오늘은 1학기 동안 고생한 여러분을 위한 자리이다. 특히, 우리교육청은 대중문화예술학교를 운영하고자 관련 학과인 실용음악과 신설을 추진 중에 있다. 대중문화예술학교를 통해 앞으로 꿈과 재능 있는 많은 학생들이 인천에서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 고 말했다.

 

내외신문 / 조성화 기자 cho6125@naver.com 

[저작권자ⓒ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