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묘도동 온동 국민방제대 발대식 개최
상태바
여수해경, 묘도동 온동 국민방제대 발대식 개최
  • 강봉조
  • 승인 2019.08.23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동어촌계 어민 14명, 선박 7척으로 구성


[내외신문=강봉조 기자] 여수해양경찰서(서장 이철우)는 23일 오후 3시부터 여수시 묘도동에 위치한 온동마을 어촌계를 국민방제대로 신규 지정하고 여수해경, 해양환경공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발대식을 개최 하였다”고 23일 밝혔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지난 2010년 10월 여수시 삼산면 거문방제대를 시작으로 신덕방제대, 고흥 사양방제대 이어 4번째로 묘도동 온동 국민방제대를 신규 지정하고 발대식을 했다.
오늘 발대식 행사에서는 국민방제대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방제대 등록증 수여 및 현판식 전달, 방제 자재 사용법과 방제작업자 안전교육도 함께 진행되었다.


또한, 온동 어촌계에 오일펜스 및 유흡착재, 방제작업도구세트, 방제복 등 해양오염사고 발생 시 신속한 초동 조치를 위한 방제기자재를 전진 배치 하였다.


이철우 서장은 “여수시 묘도동에 위치한 온동마을은 대형 원유 취급 시설이 근거리에 있고 대규모 해양오염사고 발생 우려가 높은 지역”으로, “이번 온동 국민방제대가 바다 지킴이의 역할에 큰 기대와 중추적 역할을 펼칠 것이라며, 방제세력과 해경간 긴밀한 공조체제를 유지하여 깨끗하고 안전한 바다를 조성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해경 관할 국민방제대는 지역어촌계가 자율적으로 참여해 민간 방제역량을 강화하고 해양오염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목적으로 총 57명의 방제 대원과 15척의 선박을 운영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현대차 경영참여 선언 했던 엘리엇펀드 지분 전량매각 왜?
  • 손흥민, 극장골 후 7경기 만에 골 침묵 깨다..토트넘, 노리치 시티에 2-1 승리.
  • IOC, 中 우한 개최 예정 도쿄올림픽 복싱 예선 ′취소′
  • 박성광 前매니저 임송, 9개월만 심경토로 ″외모 비하에 가족까지 악플…엄청 스트레스″
  • 봉준호의 '기생충': 한국영화 아카데미 4관왕의 쾌거 세계를 놀라게 하다!
  • [포토] 장혜진 '행복한 미소' (사랑의 불시착 종방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