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지방경찰청, 경찰관의 트라우마 등
상태바
충남지방경찰청, 경찰관의 트라우마 등
  • 박남수
  • 승인 2019.08.20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무스트레스 치료 전문기관 「마음동행센터 개소」

[내외신문=박남수기자]충남지방경찰청(청장 이명교)과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은 2019. 8. 19.(월) 15시에 경찰관의 외상 후 스트레스 예방·치료 등을 지원하는「충남경찰 마음동행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2014년부터 서울, 부산, 광주, 대전 등 ‘마음동행센터’ 9개소를 운영중이나, 충남경찰은 대전경찰청의 센터를 이용해야 했다.


근무 중 각종 충격사건 경험 후 신속한 치유지원이 필요상황에도 대전까지 가야하는 거리적 부담감에 알맞은 시기에 상담 및 치료 지원을 받기가 힘들다는 목소리도 있었다.

이에 경찰청은 2019년도에 지방청별 1개소씩 마음동행센터 설치를 추진하여, 전국 14번째로 신설되는 충남마음동행센터는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별관에 상담실과 검사실을 갖추고 있으며,


바이오피드백 등 전문검사기계를 구비하고, 임상심리전문가와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가 배치돼 충남경찰의 심리상담·치료검사·진료연계·심리교육 등을 실시하게 되고, 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은 정신건강 진료, 센터 모니터링 및 자문 등의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경찰청에 따르면 센터 이용 후 경찰관의 ‘정신건강 위험도’가 42% 감소하고, 주의집중력 등 ‘치안역량’도 8%가 향상되었다고 한다.


이명교 충남청장은 “경찰관은 직무특성상 스트레스가 높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예방하고 관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 하다.”며 “마음동행센터 개소를 계기로 한층 더 밝고 건강한 조직으로 발전하여 시민에게 보다 나은 치안서비스를 제공할수 있게 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내외신문 / 박남수 기자 koreapress1@naver.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외신문TV] 지금도 어디선가 암을 이기고 있다 제2화..김기옥 한의학 박사와 배우고 기공체조
  • 넷플릭스 더 킹: 헨리 5세 BIFF 상영 D-1
  • 대안정치,"조국 장관 문제로 나라는 분열되고 두 동강나고 분열..."
  • 서울로미래로 예술협회 발대식 거행
  • 중국 건국70주년과 한국...'그 중국'이 다시 강력해졌다
  • 인천남부교육지원청, 덕적에서 펼치는 Science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