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 합동 추진상황보고회 개최
상태바
부산시,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 합동 추진상황보고회 개최
  • 정주은
  • 승인 2019.08.13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4일~11일, 벡스코와 부산기계공고 등 6개 경기장에서 대회 진행

 

▲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엠블럼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13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관계기관과 함께 16년 만에 부산에서 열리는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의 합동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에는 경기장 소재 부단체장, 경기가 개최되는 벡스코와 각 학교, 그리고 경찰, 소방, 부산관광공사 등 관련 기관에서 책임급 간부들이 참석해 준비상황을 공유하고 교통, 주차, 안전 등 개별 사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주요 내용으로 한국산업인력공단 정성훈 부산지역본부장이 준비상황 전반에 대해 보고를 하고, 경기장 주변의 접근성 향상, 시민불편 해소를 위한 교통정리, 참가자들의 안전확보를 위한 소방·구급 등 세부 행정지원 사항에 대한 구체적인 대책에 대해 검토한다.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는 ‘드림 인 부산(Dream in Busan)’, ‘기술, 또 하나의 미래, 시민이 행복한 동북아 해양수도 부산’이라는 슬로건 아래 오는 10월 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10월 11일까지 8일간 부산지역 6개 경기장에 개최된다.

대회 규모는 폴리메카닉스 등 50개 직종, 1천9백 명의 선수가 참가하며, 대회 관계자와 참관객 등 2만여 명이 경기장을 찾을 예정이다. 이번 전국대회에서 부산은 지난 대회보다 3계단 높은 종합 3위를 목표로 43개 직종에 136명이 출전한다.

전국기능경기대회 기간 경기장별 기능경기대회 외에 기술위원회의, 개막식 및 축하공연, 주요인사 경기참관 그리고 나눔과 다짐 한마당 등 주요행사가 개최되며, 부대행사로 입상작품 전시, 지역문화체험, 숙련기술 시연 및 관계기관 체험형 홍보관 운영 등이 진행된다.

추진상황 보고회를 주재하는 부산시 유재수 경제부시장은 “이번 대회는 한·일간 무역갈등으로 기술산업의 중요성이 더욱 부각되고 있는 시점에 개최되며, 앞으로 산업역군들이 미래의 기술경연을 펼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더욱 크다”며 “대회를 적극 홍보해 시민과 함께하는 기술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전국기능경기대회를 총괄 주관하고 있는 한국산업인력공단 정성훈 본부장은 “해양수도 부산의 위상을 더 높일 수 있도록 경기장 시설 등 완벽히 준비하겠으며, 특히 이번 대회에는 전국에서 1천9백 명의 선수와 2만 명의 참관객 및 관계자들이 부산을 방문하는 만큼 맞춤형 투어를 제공하고 경기장 내 부산홍보관도 설치해 부산의 멋과 맛을 즐기고 지역경제에도 직접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대회 준비에 대한 열의를 보였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법무부, 검찰사무보고규칙안 개정…"검찰총장, 장관에 수사 사전보고하라" 통보
  • 흑사병 사망환자 1명추가. 중국 당국 조치 이후 첫 사망자 발생해 긴장감.
  • 김철민 아침마당 출연…‘폐암말기’ 근황 공개해..개구충제(펜벨다졸) 복용후 효과 보고있다?
  • 역사상 최악의 전염병 ‘흑사병’ 확진 2명…中당국 전염 차단 총력
  • 진중권, 조국임명 동의해 황당해 탈당..윤소하, 진 교수 ‘개인적인 사족에 불과’
  • 개그맨 김철민 말기암 치료 기적 보이나? 페이스북 소식에 "간수치.콩팥 기능 등. 정상으로 나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