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19년도 3분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상태바
부산시, 2019년도 3분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 이해민
  • 승인 2019.08.06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5일~9월 27일 54일간… 기간 내 자진신고 시 과태료 경감

▲ 내외신문 DB.

 

 

[내외신문]이해민 기자=  부산시가 지난 5일부터 오는 9월 27일까지 54일간 16개 구·군의 읍·면·동에서 ‘2019년 3/4분기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주민등록 등재사항과 실제 거주 사실을 일치시켜 주민 생활의 편익을 증진하고 행정기관의 효율적 행정업무를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읍·면·동에서 주민등록 등재사항과 실제 거주 사실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며, ▲거주 불명자에 대해 실종선고, 국적상실 등 가족관계등록사항 조사 ▲동일 주소지 내에 2세대 이상 구성 세대 중 허위신고자 조사 ▲교육기관에서 요청한 장기결석 및 학령기 미취학 아동에 대한 실태조사 등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무단전출자, 거주지 변동 후 미신고자 및 부실 신고자는 기한 내에 주민등록 현황을 정정하고, 주민등록 말소자는 재등록해야 한다. 연락이 불가한 무단전출자 등은 최고·공고 등의 절차를 거쳐 거주 불명 등록할 예정이다. 사실조사 기간에 과태료 부과대상자가 자진 신고해 주민등록사항을 정리할 경우 과태료를 최대 3/4까지 경감받을 수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전국적으로 동시 진행되는 사항이므로 시민들께서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적극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라며, “사실조사와 관련해 궁금한 사항 등은 거주지 읍·면·동으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라고 말했다.

 

 

 

 

내외신문 / 이해민 기자 busan@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윤석열, 배신과 보복의 막장 드라마
  • 5.18 광주정신을 모독한 윤석열은 대통령이 되어서는 안된다 !
  • 김건희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사건 즉각수사 촉구 기자회견
  • 제21회 천등문학상 시상식 거행
  • 김현정 더불어민주당 평택(을)지역위원장, “ 안중 · 오성 · 청북 지역 상인회와 정책간담회"
  • 자영업자 두 번 울리는 손실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