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둔산경찰서, 교차로 꼬리물기 무인 캠코더 영상단속 도입
상태바
대전둔산경찰서, 교차로 꼬리물기 무인 캠코더 영상단속 도입
  • 정해성
  • 승인 2019.07.18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신문=정해성 기자] 대전둔산경찰서(서장 김종범)는, 둔산동 은하수네거리 교차로 꼬리물기로 인한 교통불편과 교통사고 위험을 해소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교차로 꼬리물기 무인 캠코더 영상단속을 도입한다고 17일 밝혔다.

은하수네거리는 갤러리아타임월드 백화점을 비롯해 주요 상가들이 밀집해 있어 교차로 내 상습적인 꼬리물기로 극심한 혼잡이 빈번히 발생하는 장소다.

둔산경찰은 무인으로 운용하는 방법을 도입해 운전자들로 하여금 상시 단속 될 수 있다는 경각심을 조성해 교통법규 준수 문화를 정착시켜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경찰은 무인 캠코더 영상단속 부스를 새로 제작하고 단속예고 표지를 설치하는 등 무인단속을 위한 준비를 마치는 한편, 교차로 꼬리물기와 교통혼잡·사고예방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해 확대실시 여부도 검토할 계획이다.

교차로 꼬리물기는 교차로 내 다른 차량의 진행을 방해해 교통혼잡을 유발하는 주요원인으로 꼽히고 있으며, 도로교통법 제25조제5항의 교차로 통행방법 위반으로 적용되어 범칙금 4만원 또는 과태료 5만원(승용차기준)의 처분을 받게 된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강용석 ″내 아내 장지연 모른다″…거짓말 들통
  • 김희철♥모모 공개열애…13살차이 한일 커플
  • 정봉주 “진중권, 공부 안 하는 친구…소XX처럼 되새김질만 해” 비난
  • 리얼돌 수입 및 판매 소강상태 잠잠해지자 리얼돌 체험방 등장.
  • 민주당 인재영입 호평속에 3번째 주인공..이수진(50) 수원지법 부장판사?
  • MC몽, 시상식 참여두고 누리꾼과 설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