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형오 의장, 부산사건 관련 경찰청장 등 통화
상태바
김형오 의장, 부산사건 관련 경찰청장 등 통화
  • 장슬기
  • 승인 2010.03.09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형오 국회의장은 금일 부산 여중생 납치살해 사건과 관련, 강희락 경찰청장과 이강덕 부산경찰청장에게 전화를 걸어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고 격려했다.
 김 의장은 강희락 청장에게 “부산 성폭행살해 사건에 온 국민이 관심을 갖고 있고 걱정을 하고 있으므로 조속한 범인검거와 유사사건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 의장은 특히 “범인이 부산 밖으로 빠져나갔을 가능성도 있으므로 전국적 공조수사체계가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고, “국민적 관심과 걱정이 높은 이 때 신속히 범인얼굴 전단 배포 등을 통해 국민들의 협조를 얻는 방안을 시행하는 것이 중요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김 의장은 또한 강 청장이 이날로 취임 1주년을 맞은 것을 언급하며 축하의 인사를 전하고, “어려운 가운데서도 벌써 취임 1주년을 맞았는데, 앞으로도 직무를 잘 수행해 임기(2년)를 채우는 청장이 될 것을 기대한다”고 격려했다.
 김 의장은 이어 이강덕 부산경찰청장에게도 전화를 걸어 부산지역 긴급반상회 개최 등 사건관련 상황을 간략히 보고받은 후, “어려울수록 굳건한 마음으로 범인 검거에 나서고, 특히 부산 인근 경찰청과 긴밀한 협조체제를 유지해 물샐틈없는 검거망을 구축해 달라”고 당부했다.

장슬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취임... "시장교란 엄격잣대 적용"
  • 속초해경, 대규모 민・관합동 해상방제 훈련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