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기고>공단소방서. 집중호우 대비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상태바
<독자기고>공단소방서. 집중호우 대비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 임영화
  • 승인 2019.07.11 0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마는 열대성 기단과 한대성 기단이 만나 정체전선이 형성돼 짧은 기간 많은 비가 내리는 현상이다.
 
▲인천공단소방서 도림119안전센터. 지방소방사 이우건
기상청은 2019년 장마는 7월 중순부터 본격적인 장마철에 들어설 것으로 전망했다.

장마는 매년 반복해서 찾아오고 우리도 매년 반복해서 대비를 하지만 장마로 인한 피해는 끊이지 않는다. 자연재해를 100% 예방하는 것은 불가능하지만 우리는 최대한 대비하고 예방하여 피해를 최소화해야 한다.

먼저 주변지역을 미리미리 파악해야 한다. 폭우가 내릴 시 침수, 범람, 산사태 등 피해가 우려되는 곳은 미리 파악하여 재해를 예방, 대비해야 한다. 하천 주변에 범람에 대비하여 둑을 쌓거나 하수도 시설을 미리 정비하는 등 폭우로 인한 2차 피해를 최소화해야 한다.

또한 재해에 대한 대비와 예방도 중요하지만 재해에 대한 정보 파악 및 대피장소 숙지 등 재해 발생 시 사전 준비도 매우 중요하다. 장마기간엔 기상예보를 항상 주시하며 폭우가 내릴 땐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재난이 발생했을 경우를 대비하여 비상용품을 준비하고 대피장소 위치는 파악해야 한다.

우리 소방공무원들도 매년 인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풍수해 재난 안전대책으로 수방장비 점검, 침수 및 급경사지 파악, 선제적 긴급구조 통제단 가동 등 풍수해 사전대비를 위해 긴급구조대책을 수립해 추진한다.

올해 장마는 철저한 대비책과 사전 준비로 국민들의 인적, 물적 피해가 최소화되고 모두가 안전하게 뜨거운 여름을 건강하게 나길 기원하다.

인천공단소방서 도림119안전센터 지방소방사. 이우건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외신문TV] 지금도 어디선가 암을 이기고 있다 제2화..김기옥 한의학 박사와 배우고 기공체조
  • 대안정치,"조국 장관 문제로 나라는 분열되고 두 동강나고 분열..."
  • 중국 건국70주년과 한국...'그 중국'이 다시 강력해졌다
  • 넷플릭스 더 킹: 헨리 5세 BIFF 상영 D-1
  • 서울로미래로 예술협회 발대식 거행
  • 인천남부교육지원청, 덕적에서 펼치는 Science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