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장마철 재해 예방시설 긴급 현장 점검 나서
상태바
부산시, 장마철 재해 예방시설 긴급 현장 점검 나서
  • 서유진
  • 승인 2019.06.26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거돈 시장, “집중호우·장마에 피해 없도록 철저 대비”

▲ 오거돈 시장은 26일 여름철 집중호우와 장마 등 풍수해 재난을 대비하기 위해 해운대구의 배수펌프장과 우수저류시설 등 재해 예방시설을 방문했다.

 

[내외신문]서유진 기자= 전국에 첫 장맛비가 내린 26일, 오거돈 시장은 여름철 집중호우와 장마 등 풍수해 재난을 대비하기 위해 해운대구의 배수펌프장과 우수저류시설 등 재해 예방시설을 방문했다.


먼저 오 시장은 해운대구 해안가에 위치한 춘천배수펌프장을 찾아 직접 제진기 등 배수시설 가동상태와 비상시 인력 대기 현황을 확인하고, 장마철에는 항상 펌프장을 가동해 집중호우에 철저히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해운대구 신시가지 일대의 좌동지구 우수저류시설 공사 현장을 방문해 공사 추진상황 점검에 나섰다. 오 시장은 이 자리에서 공사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하며 “침수 예방을 위해 설치되는 시설인 만큼 공사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하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달라”고 전했다.

부산시는 올여름 자연재난에 대비하기 위해 지난 2월 15일부터 3개월 동안을 사전 대비 기간으로 지정하고, ‘인명피해 제로, 재산피해·시민불편 최소화’를 목표로 ▲협업 관리 ▲상환관리 ▲인명보호 ▲시설정비 ▲교통 대책 ▲자원관리 ▲홍보 강화 총 7대 과제를 추진해오고 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작년 취임 첫날부터 집중호우와 태풍에 대응했던 기억이 새록새록 하다.”며 “민선 7기 시민명령 1호가 ‘안전’이라는 것을 늘 기억하고, 작년에 이어 올해도 철저한 시설점검과 상황관리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내외신문 / 서유진 기자 busan@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찬진 “새로운 최첨단 도시, 富者 동구”공약 제시...동구 3대 비전, 17대 정책 목표 제시”
  • [포토] 레이싱모델 이지은, 마스크로 감출수 없는 외모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