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중구문화재단. 제15회 예그린살롱음악회 개최
상태바
(재)중구문화재단. 제15회 예그린살롱음악회 개최
  • 임영화
  • 승인 2019.06.20 0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9 두 번째 무대 현악 4중주 ‘벨루스 콰르텟’
▶ ‘음악으로 떠나는 세계여행‘ 테마콘서트 선보여...
[내외신문= 임영화기자]
(재)중구문화재단(사장 윤진호)은 오는 6월 28일(금) 오전 11시에 충무아트센터 복합문화공간인 예그린스페이스에서 무료 음악회인 <예그린살롱음악회>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벨루스 콰르텟_송인정(첼로), 고진영(제1바이올린), 이지선(비올라), 김정현(제2바이올린) (왼쪽부터)

지역문화사업의 일환으로 2015년부터 관객들과 꾸준히 만나고 있는 <예그린살롱음악회>는 저녁시간 공연장을 찾기 힘든 주부층과 실버세대 관객들을 위해 오전 11시에 열리는 마티네 콘서트다. 15회를 맞은 <예그린살롱음악회>는 그동안 가야금, 피리, 해금 등으로 구성된 국악연주팀 아라연, 바리톤 우주호의 토이토이클래식앙상블, 바이올리니스트 조윤범의 콰르텟엑스 등 국악, 성악, 현악 등 다양하고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여 왔다. 


올해 4회 진행되는 <예그린살롱음악회>는 지난 5월 첫 번째 무대였던 금관5중주 앙상블 ‘브라스 마켓’이 금관악기의 매력과 관객과의 탁월한 교감능력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벨루스 콰르텟_송인정(첼로), 고진영(제1바이올린), 이지선(비올라), 김정현(제2바이올린) (왼쪽부터)‘브라스 마켓’의 뒤를 이어 현악4중주단 ‘벨루스 콰르텟’이 <제15회 예그린살롱음악회>무대에 오른다. 

결성 10년차를 맞이한 현악4중주단 ‘벨루스 콰르텟’은 고진영(바이올린), 김정현(바이올린), 송인정(첼로), 이지선(비올라)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다이나믹한 연주와 세련된 무대매너가 돋보이는 팀이다.

이번 <제15회 예그린살롱음악회>에서는 ‘음악으로 떠나는 세계여행’을 테마로 영국의 Celebrated Chop Waltz(젓가락 행진곡), Lascia Ch’io Pianga (울게 하소서), 오스트리아의 Pizzicato Polka(피치카토 폴카), 독일의 Hungarian Dance No.5 (헝가리 무곡 5번), 프랑스의 Les Miserables (레미제라블), 미국의 Entertainer (더 엔터테이너 / 영화 스팅OST) 등 9개국의 대표곡들과 Happy Birthday Variationen(생일축하 변주곡)을 해설과 함께 만나볼 수 있다. 

공연관람은 중구민에 한해 전화로 무료예매가 가능하며 1인 2매까지 신청할 수 있다. 

임영화 기자 lyh8480@hanmail.net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