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대학 공공안전학연구원, 정체성 정립과 공공안전 경찰활동의 헌법적 정당성 확보방안
상태바
경찰대학 공공안전학연구원, 정체성 정립과 공공안전 경찰활동의 헌법적 정당성 확보방안
  • 박남수
  • 승인 2019.06.19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공공안전학 콜로키움 개최

[내외신문=박남수 기자]경찰대학(학장 치안정감 이상정)은,경찰대학 국제회의실에서 경찰대학 공공안전학연구원(원장: 손재영 교수) 주최로 콜로키움을 개최하였다.


공공안전학의 학문적 정체성 정립과 공공안전 경찰활동의 헌법적 정당성 확보방안>을 주제로 개최된 이번 콜로키움은 경찰대학 치안대학원장, 대학 교수, 연구원 등 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2개의 주제를 놓고 진행되었다.


공공안전학의 개념과 방향성에 관한 연구’라는 주제를 통해 공공안전학의 정체성과 지향점을 모색하였으며  통신자료 제공요청의 법적문제-영장주의와 사후통지를 중심으로’라는 주제를 통해, 수사과정에서 통신자료 제공을 요청함에 있어서 법적인 문제점은 없는지 논의하였다.


공공안전학연구원장 손재영 교수는 이날 환영사에서,“그동안은 분화(分化)를 통해 새로운 학문분야가 개척되었다면, 최근에는 학문 간 네트워킹(Networking)을 통해 신생 학문분야가 개척·발전”되고 있으며,이러한 시대적 흐름에 맞춰 설립한 공공안전학연구원을 통해 서로 다른 분야 연구자들이 교류하고, 학문 간의 네트워킹이 촉진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경찰대학 공공안전학연구원(원장: 손재영 교수)은,공공안전활동 관련 법학·행정학 통섭적 연구, 공공안전 확보에 필요한 정책 및 안전 관리기법, 공공안전 관리조직의 인사·교육 정책 등 공공안전 전반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기 위하여 지난 5. 9. 설립되었으며,


학문적 체계를 확립하고, 사전적 영역에서의 연구를 활성화하여 각종 재난사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공공안전 관련 기관의 새로운 대응전략 수립에도 기여하고자 한다.


내외신문 / 박남수 기자 koreapress1@naver.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중국 건국70주년과 한국...'그 중국'이 다시 강력해졌다
  • 서울로미래로 예술협회 발대식 거행
  • 태안해경, 어선에서 난동 피운 50대 선원 제압해 조사 중
  • 부평구시설관리공단. MOU체결
  • 부평구, 당정협의회 개최
  • 인천공단소방서, “박찬대 국회의원, 공단소방서 격려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