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대학 상생 위한 대학도시(Univer+City) 홍보 UCC 공모전 개최
상태바
부산시-대학 상생 위한 대학도시(Univer+City) 홍보 UCC 공모전 개최
  • 서유진
  • 승인 2019.06.17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7.~8.30. 작품 접수, 대상 300만원, 최우수 2편 150만원

▲ 부산시는 '대학도시 부산! 홍보 UCC 공모전'을 개최한다.

 

[내외신문]서유진 기자= 부산시는 부산의 매력과 부산지역 대학생 등 시민의 아이디어 접목을 통한 대학도시(Univer+City) 구현을 위해 “대학도시 부산! 홍보 UCC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지난 1월 9일 전국 최초로 신설된 부산시 시산학협력단에서 시-대학 상생협력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기획했다.

부산시는 대학생 등 모든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대학도시 부산 홍보 UCC 공모전’을 통해 부산에 대한 매력을 홍보하고 시-대학 상생발전도 강조할 계획이다.

참가 자격에 제한은 없고, 팀당 3인 이내 1개 작품으로, 영상길이는 30초 이상 3분 이하이며, 제작 필수조건으로 부산지역 대학 3개 이상 노출, 부산 촬영을 필수로 했다.

이번 공모전은 8월 말까지 작품을 접수하고 심사 후 대상 1편(3백만 원), 최우수 2편(150만 원), 우수 3편(100만 원), 외국인 특별상 1편(100만 원), 장려 6편(50만 원) 등 총 13개 작품에 대해 시상할 예정이다. 외국인 특별상은 유학생 홍보를 위한 외국인의 적극적인 참여를 위해 중복 수상이 가능하며, 입상작 중 우수작품은 부산지역 24개 대학에 공유해 입학 홍보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에는 24개의 대학과 20만 명의 대학 구성원, 1만 명의 외국인 유학생, 3조원의 대학예산 등 대학은 존재 그 자체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면서, “지역대학의 경제적·교육적 가치, 인적 물적 인프라 활용을 위한 시와 대학의 협업은 필수이고, 급격히 변화하는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이번 공모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내외신문 / 서유진 기자 busan@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이도에서 유령 버스를 목격해도 제보하지 마세요
  • 프로야구 KIA타이거즈의 기아 챔피언스 필드 승리 요정 치어리더 김현지, 정가예의 집중 인터뷰
  • 직캠 1000만뷰의 걸그룹 걸크러쉬의 집중 인터뷰
  • '기도의 막이 내릴 때' 알게 되는 가슴 아픈 진실
  • 영화‘국도극장’ 이동휘-이한위-신신애-이상희-김서하가 선보이는 따뜻한 위로
  • 대구 계성고, 온라인 교육활동 중의 동아리 활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