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보행권을 찾아드립니다’ 대토론회 개최
상태바
부산시, ‘보행권을 찾아드립니다’ 대토론회 개최
  • 정주은
  • 승인 2019.06.13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행권리장전 제정 설문조사 결과, 407명 응답자 중 86%가 ‘필요하다’ 응답

 

▲부산시 시민걷기생활수칙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와 보행권 회복을 위한 시민모임(의장:박창희, 이하 시민모임)은 오는 13일 부산시의회 2층 대회의실에서 보행권에 관심 있는 전문가 및 시민들과 함께 ‘보행권을 찾아드립니다’라는 주제로 부산시민 대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1월 시에서 1호 정책으로 발표한「사람중심 보행도시 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그간 잃어버렸던 보행권을 회복하고 진정한 보행 권리를 보장받고자 시의원, 교수, 보행전문가, 시민단체, 장애인단체, 걷기동호회 등 보행권 회복에 관심이 많은 시민이 모여 지난 2월부터 5월까지 총 8차에 걸친 열띤 토론과 숙의 과정을 통해 부산시 보행권리장전 초안을 마련했다.

보행권리장전 초안은 다양한 시민 의견 수렴과 공론화 과정이 필요하다는 판단으로 5월 20일부터 6월 5일까지 17일간 시 홈페이지 시민설문조사방에 게시됐으며, 설문참여자 407명 중 86%가 ‘보행권리장전 제정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시민모임에서는 설문조사 결과와 이번 대토론회를 통해 나온 다양한 의견들을 수렴해 전국 광역단체 최초로 시민 주도의 부산시 보행권리장전 선포를 추진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보행권은 기본권이자 천부인권과도 같다. 보행 도시는 시민 누구나 안전하고 편리하게 걸을 수 있는 권리를 찾고 확인하는 데서 출발한다.”면서, “이번 부산시민 대토론회는 그간 차량과 속도 중심의 교통정책으로 일방적인 희생을 강요당했던 보행자의 권리를 되찾아 진정한 사람 중심의 보행 도시로 성장해가는 큰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내외신문TV] 지금도 어디선가 암을 이기고 있다 제2화..김기옥 한의학 박사와 배우고 기공체조
  • 대안정치,"조국 장관 문제로 나라는 분열되고 두 동강나고 분열..."
  • 중국 건국70주년과 한국...'그 중국'이 다시 강력해졌다
  • 넷플릭스 더 킹: 헨리 5세 BIFF 상영 D-1
  • 서울로미래로 예술협회 발대식 거행
  • 인천남부교육지원청, 덕적에서 펼치는 Science 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