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제59주년 4·19혁명 기념행사’ 개최
상태바
부산시, ‘제59주년 4·19혁명 기념행사’ 개최
  • 정주은
  • 승인 2019.04.18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거돈 시장,“숭고한 희생정신을 이어받아 부산의 내일을 열겠습니다

▲4·19 민주혁명 당시 사진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오는 19일 민주공원 4·19민주 혁명희생자 위령탑 앞 광장에서 ‘제59주년 4·19혁명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위해 공헌했던 4·19 민주혁명 유공자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는 한편 자유·민주·정의의 소중한 정신을 계승, 발전시켜 국민통합의 계기를 마련하고자 진행된다. 

이날 기념식에는 오거돈 부산시장과 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김석준 부산시 교육감, 민병원 부산지방보훈청장 등 주요 기관장과 4·19혁명 회원 및 유가족, 보훈 단체장, 일반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기념식은 ▲국민 의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및 4·19혁명 희생 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분향 ▲4·19혁명 경과보고 ▲오거돈 부산시장의 기념사 ▲추모 헌시 낭송 ▲시립합창단의 4·19 추모 합창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기념식이 끝나면 부산광복기념관 내 순국선열 및 애국지사 위패봉안소를 참배 분향해 호국선열들의 뜻을 기리는 시간도 갖는다.

이와 더불어, 4·19혁명 59주년을 기념해 전날 4·19 위령제를 시작으로 기념일 당일에는 신정융 열사 추모제, 강수영 열사 추모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레이싱모델 이지은, 마스크로 감출수 없는 외모
  • 시민단체, 춘천레고랜드 안전하지 않다는 의혹제기
  • 인천 동구, 2022년 주민자치회 관련 공무원 워크숍 실시
  • 해운대구청 공무원들이 시민단체 기자회견장 불법사찰?
  •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후보 고양시 비정규직 노동자 쉼터 방문
  •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3동 주민자치회 선진지 벤치마킹 워크숍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