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19 SiC(탄화규소) 반도체 콘퍼런스’ 개최
상태바
부산시, ‘2019 SiC(탄화규소) 반도체 콘퍼런스’ 개최
  • 정주은
  • 승인 2019.03.21 15: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워반도체 산업 중심지 선점 및 국내 산‧학‧연 네트워크 구축
[내외신문]정주은 기자= 부산시는 21일과 22일 이틀 동안 해운대그랜드호텔에서 파워반도체 산업 중심지 선점 및 탄화규소(SiC) 관련 최신 연구개발 정책, 기술개발, 산업화 동향을 공유하기 위한「2019 SiC 반도체 콘퍼런스」를 ‘한국전기전자재료학회 SiC연구회’와 함께 개최한다고 밝혔다.


탄화규소(SiC)는 규소(Si), C(탄소)로 이루어진 물질로 다이아몬드 다음으로 단단하며 기존 규소(Si)와 다르게 고전압, 고내열 등 물질특성이 뛰어나 반도체산업에서 차세대 소재로 주목받고 있다.

SiC 분야의 중요성과 전문성 확보하기 위해 지난해 9월에는‘한국전기전자재료학회 SiC 연구회’가 공식 학술단체로 출범했으며 이번 행사를 부산시와 함께 준비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해 12월 18일 대통령 업무보고에서 최근 조선‧해양, 조선업 등의 전통산업 침체에 따른 대책인 ‘지역활력 회복 프로젝트’ 사업으로 총사업비 1,900억의 ‘부산시 파워반도체 산업 클러스터 조성계획’을 선정했고, 부산시는 이번 콘퍼런스에서 그 내용을 발표할 계획이다.

‘파워반도체 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은 부산시와 산업부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파워반도체 상용화 사업(’17~’23년, 831억) ▲파워반도체 신뢰성 평가인증센터 구축사업(’19~’22년, 200억) ▲파워반도체 상용화센터 건립사업(’18~’19년, 140억)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오거돈 시장은 “파워반도체 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서는 산업부와 부산시의 노력만으로는 부족하다”며, “국내 전문가로 구성된 SiC 연구회, 파워반도체 관련기관, 기업, 학계 여러분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내외신문 / 정주은 기자 busan@naeway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국인터넷기자협회 소속 윌리엄문 백악관 출입기자 BTS 백악관 방문중 일어난 사건
  • 서해해경청, 선박 충돌사고 대비 민·관·군 합동훈련
  • 태안해경, 충남 태안 해상에서 어선 좌초, 승선원 6명 구조
  • 민선8기 인천 동구 인수위원회 활동 성황리에 마무리
  • 춘천시 기와골 포스코아파트 재개발현장 문화재훼손 신고로 발굴조사 중지
  • 액수 커지고 조직화되는 보험사기...회수율은 턱없이 저조